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TODAY’S TOP

알츠하이머성 치매, 발병 전 진단 기술 나왔다

알츠하이머성 치매, 발병 전 진단 기술 나왔다

알츠하이머병 진행 여부를 증상이 나타나기 전에 미리 진단할 수 있는 기술이 나왔다. 서울대 의과대학 묵인희·이동영 교수팀은 치매 증상이 나타나기 전에 혈액 검사로 알츠하이머병을 예측하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23일 밝혔다. 지금까지 알츠하이머병을 진단하려면 발병한 뒤 아밀로이드 양전자단층촬영(PET)이라는 고가의 뇌영상 검사를 거쳐야 했다. 연구진은 혈액에 녹아있는 아밀로이드 단백질에 주목했다. 혈액에서 아밀로이드 단백질이 많이 검출되면 장차 알츠하이머병으로 발전할 가능성이 높다. 이 아밀로이드 단백질 농도를 정확히 측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