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기적의 항암제 글리벡 위암에도 효과

통합검색

기적의 항암제 글리벡 위암에도 효과

2001.09.03 11:24
‘기적의 항암제’로 불리는 스위스 노바티스사의 만성 골수 백혈병 치료제 ‘글리벡’이 일부 위암에도 효과적임을 보여주는 사진이 공개됐다. 영국왕립의대 존 골드만 교수는 최근 일본 도쿄에서 열린 제31차 국제 실험 혈액학회에서 ‘위장관 기저 종양’(GIST) 환자가 암세포가 온몸으로 전이된 상태(왼쪽)에서 글리벡을 복용한 뒤 암세포가 사라진 사례(오른쪽)를 공개했다. GIST는 전체 위암의 0.2∼0.4%를 차지하는 특수한 형태의 암이다. 골드만 교수는 “글리벡은 혈액에서 BCR-ABL, c-kit, PDGF 등의 유전자가 발견되는 암에 치료 효과가 있는데 GIST는 c-kit가 발견되는 암”이라면서 “미국에서는 이밖에 소세포 폐암, 전립샘암, 연부조직육종 등에도 치료 효과가 있는 것으로 추정돼 임상 시험이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태그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이 기사어떠셨어요?

댓글 0

13 + 5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