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최소절개 레이저 수술땐 목디스크 합병증 줄어

통합검색

최소절개 레이저 수술땐 목디스크 합병증 줄어

2001.12.03 16:30
기존 목디스크 수술에 비해 최소 절개 레이저 목디스크 수술을 한 경우 합병증이 10분의 1 가량 적은 것으로 밝혀졌다. 우리들병원의 장지수 신경외과 과장은 93∼96년 우리들병원에서 목 디스크 수술을 받은 환자 가운데 전신마취 후 수술을 받은 132명과 0.5㎝만 절개해 레이저를 이용해 수술한 145명을 비교한 결과 신경부위 손상 등 합병증 발생이 각각 25%, 2.7%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관련 내용은 11월 29 캐나다 토론토에서 개막된 국제 경추질환학회에서 발표됐다. 최소절개 레이저 목디스크 수술은 디스크 부위에서 수핵이 삐져나와 신경을 누르는 연성 디스크 환자에게 주로 이용된다. 국소마취를 한 뒤 수술을 하기 때문에 수혈이 필요없고 수술 당일 퇴원할 수도 있다. 장과장은 “4㎝ 이상 절개해 치료하는 기존 치료는 수술 시야가 넓어 정확한 시술이 가능 한 장점이 있으나 전신마취와 긴 수술 시간의 부담 때문에 노인, 당뇨병환자 등에게는 최소절개 레이저 목디스크 수술을 권할 만하다”고 말했다. 02-513-8161

태그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이 기사어떠셨어요?

댓글 0

18 + 9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