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고분자화학연구실에서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을까?

통합검색

고분자화학연구실에서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을까?

2007.12.01 12:10
◇ 고분자화학연구실에서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을까?/진정일 엮음/272쪽·1만 원·양문 이공계판 ‘하버드대의 공부벌레들’이라고 할 만한 책이다. 세계적 고분자화학연구가로 꼽히는 진정일 고려대 교수의 정년퇴임을 기념해 스승과 37명의 제자가 함께 쓴 글을 모았다. 밥 먹을 시간도 없이 실험에 몰두해 자장면 1000그릇을 먹어야 석사학위를 딸 수 있고, 2000그릇 정도 먹어야 박사학위를 딸 수 있다는 진 교수의 실험실에서 30년간 펼쳐진 땀과 눈물의 기록이다. 하루도 빠지지 않고 8시 출근, 8시 퇴근의 원칙을 지키며 제자의 실험 결과를 점검하는 ‘킹스필드 교수’부터 그런 실험실에 들어오겠다고 넥타이를 붙잡고 늘어진 여제자까지 과학연구에 매진하는 이들의 진면목을 만날 수 있다.

태그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이 기사어떠셨어요?

댓글 0

16 + 7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