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홍합 접착단백질 이용 항체고정기술 개발

통합검색

홍합 접착단백질 이용 항체고정기술 개발

2011.09.09 00:00

홍합에서 분비되는 접착단백질을 이용해 항체를 항원이 존재하는 표면에 고정하는 기술을 국내 연구진이 개발했다. 포스텍 차형준 교수(사진)팀은 홍합에서 분비되는 접착단백질(MAP)과 항체결합단백질의 유전자를 결합해 새로운 ‘항체 고정용 링커’를 만드는 데 성공했다고 8일 발표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신소재 분야 권위지 ‘어드밴스트 펑셔널 머티리얼스’ 표지 논문으로 실릴 예정이다. 차 교수팀이 개발한 항체 고정용 링커는 면역센서에 ‘Y’ 모양으로 세워 고정시키는 데 사용되는 접착물질이다. 면역센서는 임신 진단용 키트나 신종플루 진단 키트 같이 항원-항체 결합 반응을 이용해 병원체 유무를 판단하는 기기인데, 이것이 제대로 작동하려면 항체를 센서 표면에 고정시키는 것이 중요하다. 지금까지는 물리적으로 흡착시키거나 화학적 변형을 가하거나, 미생물에서 추출한 단백질 A, 단백질 G 등을 사용했지만 항체 표면에 결합하는 능력이 떨어진다는 문제점이 있었다. 연구팀은 이런 단점을 해결하기 위해 기존 항체결합단백질 유전자에 홍합에서 추출한 접착단백질 유전자를 첨가해 새로운 단백질을 만들어 면역센서 표면에 코팅하고 기존 항체 고정용 링커보다 고정률이 6∼10배 이상 높은 것을 확인했다. 유용하 동아사이언스 기자 edmondy@donga.com

태그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이 기사어떠셨어요?

댓글 0

13 + 1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