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에너지硏, 제주에 ‘글로벌신재생에너지연구센터’ 개소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1년 11월 14일 00:00 프린트하기

지식경제부와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에너지연)은 14일 오후 3시 제주 구좌읍 김녕리 현지에서 ‘글로벌신재생에너지연구센터 개소식을 가졌다. 이 연구센터는 지식경제부가 국제적 에너지기술을 개발하고 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2006년부터 총247억 원을 투입해 건설했다. 김녕리 현지 10만2637㎡ 부지 위에 건설됐다. 개방형 그린에너지 융복합 연구가 진행될 연구동, 대형 실험동, 특수 창고동, 연구지원센터 등을 갖추고 있다. 에너지연은 대전 본원에서 연구되고 있는 다양한 신재생에너지 분야 기술을 이곳 제주 연구센터를 통해 상용화 할 예정이다. 풍력, 태양열, 해수담수화 등 다양한 신재생에너지 기술을 현실사회에 적용하는 ‘실증 연구’를 주로 진행하게 된다. 김상협 청와대 녹생성장 기획관은 이날 행사에서 “2015년 까지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분야 투자를 2배 이상 늘릴 예정”이라며 “이곳 연구센터가 대한민국 에너지기술 연구의 중심 축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정관 지식경제부 차관은 축사를 통해 “제주도의 지정학적 특성을 활용한 융복합 연구를 통해 에너지 산업 기술분야의 협력모델을 만들겠다”며 “연구센터가 세계적인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R&BD(사업화 연계 기술개발) 허브로 발전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황주호 에너지연 원장은 “새로 건설된 글로벌신재생에너지연구센터는 G5 에너지기술 강국 도약을 위한 동북아 허브 연구센터가 될 것”이라며 “그린에너지 융복합 원천기술 개발, 스마트그리드 운용시스템 실증 시범화, 국내외 협력 교육훈련 등의 사업을 중점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1년 11월 14일 00:00 프린트하기

 

태그

이 기사어떠셨어요?

혼자보기 아까운 기사
친구들에게 공유해 보세요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18 + 9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