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방글라 출신 유학생 쿤두씨 “한국 과학발전 기여하고 싶어요”

통합검색

방글라 출신 유학생 쿤두씨 “한국 과학발전 기여하고 싶어요”

2011.12.14 00:00

“한국의 과학 연구 발전에 기여하고, 그 성과를 방글라데시와 나눌 수 있도록 가교역할도 하고 싶습니다.” 13일 방글라데시 유학생에서 9년 만에 국내 대학 교수가 된 조이뎁 쿤두 씨(43·계명대 식품가공학과·사진)가 앞으로의 계획에 대해 이렇게 말했다. 2002년 서울대 약대의 개발도상국 장학생으로 선발돼 처음 한국을 찾은 쿤두 교수는 4년간 박사과정을 마친 뒤 귀국했다. 이후 방글라데시 다카대 조교수로 일하던 그는 2008년 서울대 약대의 BK21응용생명약학사업단에서 연구와 강의를 담당하는 조교수로 또다시 한국을 찾았다. 그는 한국에서 근무하며 세계 최대 학술대회인 미국암학회(AACR)의 젊은 과학자상을 2005년과 2006년 두 차례 연속 수상했다. 지금까지 발표한 논문만 67편. 이 중 과학기술논문인용색인(SCI)급 논문도 30편에 이른다. 이를 눈여겨본 계명대는 쿤두 교수를 올해 9월 식품가공학과 교수로 영입했다. 쿤두 교수는 학생의 이해를 돕기 위해 수업 시작 전후 학생들과 일일이 상담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대구=노인호 동아일보 기자 inho@donga.com

태그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이 기사어떠셨어요?

댓글 0

13 + 3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