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낙하산도 없이 730m 상공서 뛰어내린 男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2년 05월 25일 00:00 프린트하기

[동아일보] 낙하산 없이 세계 첫 비행 730m 상공서 점프… 45초 날아… 종이상자 더미에 착륙 영국의 스턴트맨 게리 코너리 씨(42)가 23일 세계 최초로 낙하산 없이 스카이다이빙을 하는 데 성공했다. 그가 뛰어내린 높이는 무려 730m. 코너리 씨는 영국 옥스퍼드셔 주 헨리온템스 상공에 떠 있는 헬리콥터에서 날개를 편 날다람쥐 모양의 특수 날개옷을 입고 뛰어내렸다. 그는 45초 동안 약 1.4km를 날아 빈 종이상자 1만8600개를 가로 106m, 세로 15m, 높이 3.7m로 쌓아 놓은 낙하지점 위로 정확하게 착륙했다. 낙하 시 속력을 줄여주는 날개옷 덕분에 착륙할 때 속도는 시속 28km로 느려져 있었다. 위 사진은 코너리 씨가 낙하하는 모습. 왼쪽 사진은 낙하하기 직전 헬리콥터에 서 있는 코너리 씨. 오른쪽은 빈 종이상자 더미에 착륙하고 있는 코너리 씨의 모습이다. 사진 출처 데일리메일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2년 05월 25일 00:00 프린트하기

 

태그

이 기사어떠셨어요?

혼자보기 아까운 기사
친구들에게 공유해 보세요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7 + 2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