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스위치 하나로 가까이, 멀리 보는 액정렌즈 탄생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06년 04월 11일 09:30 프린트하기

나이가 들면서 자연스럽게 생기는 노안 때문에 이중초점 안경을 끼는 사람들에게 반가운 소식이 전해졌다. 미국 애리조나대 궈창 리 연구팀이 안경에 내장된 스위치로 렌즈 전체의 초점거리가 조절되는 액정렌즈를 개발했다고 ‘미국 국립과학원회보’(PNAS) 4월 3일자 온라인판에 발표했다. 이번에 개발된 제품은 근거리용 렌즈와 원거리용 렌즈가 모두 들어있는 방식이 아니라 스위치만으로 렌즈 전체가 근거리용과 원거리용으로 조절되는 형태다. 45세 이상의 사람들 중 90%는 노안을 경험한다. 눈의 노화는 수정체의 조절 능력이 저하되면서 생기는 현상으로 가까운 거리의 시력이 떨어진다. 그래서 대부분 가까운 곳을 보는 렌즈와 먼 곳을 보는 렌즈가 같이 들어있는 이중초점 안경을 착용한다. 하지만 이중초점 안경은 시야가 좁고 가까운 곳과 먼 곳을 볼 때 렌즈를 바라보는 곳이 달라 불편했다. 심지어 이중초점 안경 때문에 어지럼증이나 두통을 호소하는 사람들도 있다. 액정은 반은 액체, 반은 고체인 물질로 액정 분자들은 보통 일정한 방향성을 가지고 있다. 하지만 전기를 흘려주면 분자배열이 바뀐다. 연구팀은 이런 특성을 이용해 렌즈의 초점거리를 변화시키도록 만들었다. 개발된 렌즈는 전류가 흐르지 않을 때 멀리 있는 물체를 볼 수 있고, 스위치를 켜 전류를 흐르게 하면 가까운 곳의 물체를 확대해 보여준다. 예를 들어 차량운전처럼 멀리 보는 상황에서는 스위치를 끈 상태에서 착용하면 된다. 연구팀은 2, 3년 내 이런 렌즈가 들어간 안경을 시장에서 만날 수 있다며 궁극적으로는 안경렌즈의 초점을 카메라렌즈처럼 자동으로 조절하는 기술을 개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장경애 기자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06년 04월 11일 09:30 프린트하기

태그

이 기사어떠셨어요?

혼자보기 아까운 기사
친구들에게 공유해 보세요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12 + 5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