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세계적 희귀종 보경염낭거미 내장산서 발견

통합검색

세계적 희귀종 보경염낭거미 내장산서 발견

2005.04.10 22:20
세계적으로 표본이 2개뿐인 보경염낭거미(사진)가 전북 정읍시 내장산 국립공원에서 발견됐다. 국립공원관리공단은 지난해 3∼12월 내장산에서 자연자원 조사를 벌인 결과 세계적인 희귀종인 보경염낭거미를 비롯해 백양더부살이, 민대극, 만주바람꽃, 옥녀꽃대 등 희귀식물군을 확인했다고 10일 밝혔다. 보경염낭거미는 1936년 중국 간쑤(甘肅) 성에서 처음 채집된 뒤 1977년 경북 포항시 부근의 사찰인 보경사에서 두 번째로 발견됐다. 1979년 국내 최초의 거미학자였던 고(故) 백갑용(白甲鏞) 박사가 ‘보경염낭거미’라고 명명해 학계에 보고한 뒤 26년 만이다. 지금까지 발견된 것들은 모두 암컷이며 수컷은 아직 발견되지 않았다. 쑥에 기생하는 식물로 알려진 백양더부살이의 경우 일본의 식물학자 다케노신 나카이(猛之進中井) 씨가 1928년 내장산에서 채집한 바 있으나 2003년에야 공식적으로 학계에 보고됐다. 세계적으로 확인된 백양더부살이의 서식지는 내장산이 유일하다. 공원관리공단은 또 내장산에 민대극, 만주바람꽃, 옥녀꽃대 등 희귀식물과 구렁이, 담비, 삵 등 멸종위기종 동물이 서식하는 것도 확인했다.

태그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이 기사어떠셨어요?

댓글 0

14 + 1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