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뇌사자 간세포 이식’ 아시아서 첫 성공 - 이광웅교수 팀

통합검색

‘뇌사자 간세포 이식’ 아시아서 첫 성공 - 이광웅교수 팀

2004.12.28 08:41
간 질환 환자에게 뇌사자 간에서 추출한 간세포를 이식하는 수술이 아시아 최초로 성공했다. 삼성서울병원 장기이식센터 이광웅(李光雄·37·사진) 교수팀은 11월 21일 간 효소 결핍으로 대사이상 간 질환을 앓고 있던 이성현 군(18)에게 뇌사자의 간에서 분리한 간세포를 간 문맥을 통해 주입했다. 이 군은 공복상태에서 글리코겐을 혈당으로 분해하는 간 효소가 선천적으로 부족해 식후 1∼2시간이면 저혈당 상태에 빠지는 ‘글리코겐 저장질환’ 환자. 수술 후 이 군은 혈당유지를 위해 하루 4회 먹던 전분을 끊었으나 정상 혈당수치를 보이고 있다.

태그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이 기사어떠셨어요?

댓글 0

5 + 4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