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골수 B세포, 성숙전에도 면역 기능”

통합검색

“골수 B세포, 성숙전에도 면역 기능”

2007.08.17 09:35
한국인 과학자가 주도한 국제공동 연구팀이 면역학 분야의 기존 이론을 뒤집는 연구 결과를 내놓았다. 연세대 생명공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터프츠대 생명과학대학원 박사과정에 재학 중인 한진환(35) 씨는 “면역세포의 한 종류인 B세포가 완전히 성숙하지 않은 발달 단계에서도 면역반응을 수행한다는 사실을 처음 알아냈다”고 밝혔다. 이 연구 결과는 면역학 분야의 권위지인 ‘이뮤니티’ 7월호에 실렸다. 골수에서 만들어진 B세포는 성숙한 다음 비장과 림프절로 들어간다. 이곳에서 B세포는 외부물질(항원)을 물리치는 항체를 생산한다. 이 과정에서 B세포는 항체에 돌연변이를 일으켜 항원에 좀 더 강력하게 대항할 수 있게 만든다. 항체를 ‘업그레이드’시키는 셈이다. 연구팀은 생쥐의 골수를 관찰한 결과 성숙되기 전의 B세포도 이 같은 기능을 하고 있다는 사실을 처음 발견했다. 비장이나 림프절뿐 아니라 골수에서도 항체 업그레이드 과정이 진행된다는 것. 한 씨는 “이번 연구 결과가 초기 면역반응과 관계있다고 알려진 루푸스 등 자가면역질환의 발병 과정을 밝혀내는 실마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태그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이 기사어떠셨어요?

댓글 0

18 + 6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