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아인슈타인 예언한 ‘중력파’ 존재 찾았나… 11일 발표 ‘예고’

통합검색

아인슈타인 예언한 ‘중력파’ 존재 찾았나… 11일 발표 ‘예고’

2016.02.10 07:00

천재 과학자 아인슈타인이 100년 전 예견했던 ‘중력파’의 존재를 현대 과학자들이 찾아낸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국립과학재단(NSF)은 “80개국 연구진이 참여한 중력파 연구 성과를 현지 시간 11일 오전 10시 30분(한국 시간 12일 0시 30분) 미국 워싱턴의 내셔널프레스클럽에서 공개할 예정”이라고 9일 밝혔다. 연구진에는 캘리포니아공대와 매사추세츠공대를 비롯해 한국의 서울대와 부산대,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소속 연구원도 포함됐다. 유럽중력파검출연구단은 같은 시간에 이탈리아 마체라타 버고(VIRGO) 관측소에서 별도로 발표회를 연다.


중력파는 중력의 변화가 만들어 내는 미세한 파장으로 신호가 너무 미약해 실제 계측에 성공한 적은 없었다. 2014년 미국 연구진이 중력파를 찾았다고 발표한 바 있지만 후속 검증 결과 전파 잡음으로 밝혀지기도 했다.

 

연구진은 이번 연구를 위해 미국의 라이고(LIGO)와 이탈리아의 버고 중력파 관측소를 통해 미세한 진동을 계측해 왔다. 과학자들은 우주가 탄생한 ‘빅뱅’ 당시 만들어진 중력파가 아직도 우주를 떠돌고 있을 것으로 보고 있으며 우주 탄생의 비밀을 풀 열쇠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2 + 4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