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밸런타인데이 앞두고 위생 점검…강남 유명 제과점도 유통기한 위반

통합검색

밸런타인데이 앞두고 위생 점검…강남 유명 제과점도 유통기한 위반

2016.02.11 16:42


[동아일보]
밸런타인데이(14일)를 앞두고 보건당국이 벌인 위생 점검에서 서울 강남구 신사동의 유명 제과점 ‘엘본더테이블 베이커리(엘본베이커리)’ 등 11곳이 적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이들에 식품위생법을 적용해 행정 처분할 예정이라고 11일 밝혔다.

식약처에 따르면 엘본베이커리는 지난달 18~26일 식약처와 지방자치단체가 초콜릿·사탕 제조업체 126곳을 상대로 벌인 특별 점검에서 △유통기한이 5개월가량 지난 터키산 건포도 ‘설타나’를 사용 목적으로 보관하고 △종업원 5명 중 3명에게 건강검진을 시키지 않고 △자체품질검사를 건너뛴 것으로 드러났다.

식약처는 엘본베이커리가 유통기한이 지난 건포도를 ‘프랑스 시골빵’이라고 불리는 ‘깡빠뉴’에 사용한 것으로 보고 있다. 이 빵은 소설 ‘레 미제라블’에서 장발장이 훔친 빵으로 유명하다. 엘본베이커리는 스타 셰프 최현석 씨(44)가 총괄하는 레스토랑 엘본더테이블에 빵 등을 납품하는 업체다. 식약처는 엘본베이커리의 영업정지 15일 등 처분을 강남구청에 의뢰할 계획이다. 이에 대해 엘본베이커리의 모회사인 엘본인터내셔널 관계자는 “해당 건포도는 실제 제빵에 사용되지 않았고 실수로 폐기하지 않고 보관하고 있었다”고 주장했다.

식약처는 이밖에 ‘홍삼캔디’에 홍삼농축액을 넣지 않은 경남 고성군 신화당제과, 제조 기구를 비위생적으로 관리한 충북 옥천군 수복식품 등을 적발했다. 식약처 관계자는 “해당 업체 대부분은 점검 현장에서 규정 위반 사실을 인정했다”고 말했다. 아래는 적발 업체 명단.

△엘본더테이블 베이커리(서울 강남구) = 유통기한 경과제품 사용, 자가품질검사 미실시, 건강검진 미실시

△영진식품(경북 경산시) = 자가품질검사 미실시

△다복식품(경기 남양주시 = 영업자 준수사항위반(생산·작업일지 및 원료수불부 미작성)

△초코그라텍(경기 부천시) = 영업자 준수사항위반(생산·작업일지 및 원료수불부 미작성)

△카카오마루(경기 안양시) = 영업자 준수사항위반(원료수불부 미작성)

△디브아르 본점(경기 안양시) = 영업자 준수사항위반(생산·작업일지 및 원료수불부 미작성)

△건일식품(경기 파주시) = 위생적 취급기준위반(제조가공에 직접 사용되는 기계·기구 및 음식기 등을 비위생적으로 관리)

△수복식품(충북 옥천군) = 위생적 취급기준위반(제조가공에 직접 사용되는 기계·기구 및 음식기 등을 비위생적으로 관리)

△푸르란트(부산 사상구) = 건강검진 미실시, 표시기준 위반(질병치료에 효능이 있다는 내용의 표시나 광고)

△신화당제과(경남 고성군) = 표시기준 위반(허위표시: 홍삼농축액을 넣지 않은 “홍삼캔디” 제품을 생산하여 홍삼농축액을 넣은 것으로 표시)

△새롬(전남 장흥군) = 표시기준 위반(특정성분을 제품명에 사용하고도 주표시면에 그 함량 등을 표시하지 않음)

조건희 기자 becom@donga.com






[☞모바일서비스 바로가기][☞오늘의 동아일보][☞동아닷컴 Top기사]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2 + 9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