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플랑크톤도 기생충에 감염 돼”

통합검색

“플랑크톤도 기생충에 감염 돼”

2016.02.15 18:00

“플랑크톤도 기생충에 감염 돼” - (주)동아사이언스 제공
기생충에 감염된 플랑크톤의 모습. 국제학술지의 표지 논문으로 게재됐다. 국제원생생물학회지 제공

국내 연구진이 우리나라 연안의 해양 생태계를 해치는 신종 ‘플랑크톤 기생충’을 발견했다.

 

김영옥 한국해양과학기술원 남해특성연구센터 책임연구원 팀은 해양 플랑크톤인 ‘섬모충’에 붙어사는 신종 기생충 ‘와편모조류’을 찾아냈으며, 이로 인한 감염 정도가 심각한 수준이라고 15일 밝혔다.

 

플랑크톤은 눈에 잘 보이지 않을 만큼 크기가 작아 여기에 기생충이 있을 거라고 생각하기 어렵지만 실제로는 아주 작은 기생충에 감염된다. 섬모충 플랑크톤은 동물성 플랑크톤의 먹이가 되는 작은 플랑크톤으로, 이 플랑크톤의 개체수가 줄어들면 덩달아 물고기의 식량 역시 부족해진다.

 

김 연구원 팀은 최근 우리나라 근해의 섬모충 플랑크톤 개체수가 크게 줄어드는 점을 눈여겨 보고 관련 연구를 시작했다. 연구 결과 플랑크톤이 신종 기생성 와편조모류 기생충에 감염됐다는 사실을 알아냈다. 지금까지 막연히 ‘동물성 플랑크톤이 잡아먹었기 때문일 것’이라는 추측이 많았다.

 

연구팀은 새롭게 발견한 기생충에 ‘유두보스켈라 코스타타(Euduboscquella costata)’란 학명을 붙였다. 연구진은 이 기생충이 해류를 따라 다른 바다에서 우리나라 연안으로 유입되는 것으로 추정되는 만큼 플랑크톤 기생충의 분포와 특성, 확산 추세 등의 전반적인 연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김 연구원은 “섬모충 플랑크톤의 사멸이 계속 진행되면 해양 생태계의 먹이사슬이 끊어져 생태계 교란이 일어날 수 있다”며 “기후변화는 물론 다양한 요인이 작용했을 것으로 보고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연구결과는 국제학술지인 ‘국제원생생물학회지(Journal of Eukaryotic Microbiology)’ 1월호 표지논문으로 게재됐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1 + 9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