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미래형 손목시계, “독특하지만… 많이 팔릴까” 갸우뚱!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3년 06월 15일 14:31 프린트하기

 
[동아닷컴]

‘미래형 손목시계’

미래형 손목시계가 곧 판매될 예정이다.

최근 미국 시계제조회사 센트럴 스탠다드 타이밍은 “세계에서 가장 얇은 시계인 CST-01을 올해 연말 시판한다”고 밝혔다.

미래형 손목시계의 가장 큰 특징은 두께다. 0.8m에 불과해 세계에서 가장 얇은 시계임을 자랑한다. 또한 잘 구부러지는 스테인리스 스틸을 소재를 사용, 손목에 맞도록 모양이 조절할 수 있다. E북에 사용되는 전자잉크로 숫자를 표시하기도 한다.

이 시계는 한 번 충전에 한 달을 사용할 수 있으며 무려 1만 번을 재충전 할 수 있어 15년은 쓸 수 있다는 점도 장점으로 꼽힌다.

‘미래형 손목시계’를 본 네티즌들은 “글쎄~ 인기 있을까?”, “독특하지만… 많이 팔릴까”, “휴대전화가 있어서 필요성을 못 느껴”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 시계는 4가지 모델로 출시될 예정이며 가격은 110달러(약 12만 원)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 


[화제의 뉴스]

      

[☞모바일서비스 바로가기][☞오늘의 동아일보][☞동아닷컴 Top기사]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3년 06월 15일 14:31 프린트하기

 

태그

혼자보기 아까운 기사
친구들에게 공유해 보세요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19 + 6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