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당신이 5분마다 한숨을 쉬는 이유

통합검색

당신이 5분마다 한숨을 쉬는 이유

2016.04.11 23:00

 

GIB 제공
GIB 제공

사람은 근심이 있거나 안도를 하는 등의 감정을 느끼는 순간 외에도 5분에 한번씩 한숨을 쉰다. 숨을 길게 내쉬면서 폐의 기능을 건강하게 유지시키기 위해서인데 정확한 조절 원리는 밝혀진 바가 없었다. 그런데 미국 스탠퍼드대 의대 마크 크라스노우 교수팀이 쥐 실험을 통해 처음으로 한숨을 조절하는 뇌 신경회로를 찾아냈다.


연구팀은 쥐의 뇌세포에서 1만9000개의 유전자 발현 패턴을 조사했다. 그 결과, 뇌간에 있는 200개 가량의 신경세포가 호흡의 리듬을 조절하는 신경단백질 복합체 ‘프리보트징거 복합체(preBotC)’에 뻗어 있다는 사실을 알아냈다. 연구팀은 추가 실험을 통해 쥐에게서 이런 신경세포 연결을 차단했다. 그러자 쥐는 일반적인 호흡은 계속 유지하면서도 한숨은 더 이상 쉬지 않았다.


연구팀은 프리보트징거 복합체가 호흡의 속도뿐 아니라 유형도 조절하는 것이라고 추측했다. 크라스노우 교수는 “프리보트징거 복합체는 사람의 뇌에서도 발견된다”며 “폐나 호흡장애를 치료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구결과는 ‘네이처’ 온라인판 2월 8일자에 게재됐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3 + 1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