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신발 한쪽이 빨리 닳는데, 제가 척추측만증인가요?”

통합검색

“신발 한쪽이 빨리 닳는데, 제가 척추측만증인가요?”

2016.04.17 07:00

“평소에 신발 한쪽이 빨리 닳는데, 제가 척추측만증인가요?”
강남세란의원을 찾은 <어린이과학동아> 기자단의 눈에 걱정이 가득했어요. 우리 몸의 중심인 척추가 휘어 있을지도 모른다는 걱정 때문이었죠. 그래도 용기를 내 병원을 찾은 기자단 친구들! 친구들의 척추 건강은 괜찮았을까요?

 

현수랑 기자 hsr@donga.com 제공
현수랑 기자 hsr@donga.com 제공

우리 몸의 든든한 기둥, 척추!


“평소에 자세가 구부정하다는 얘기를 많이 들어요. 제 척추는 건강할까요?”


최건 기자와 이수린 기자가 척추측만증 검사를 받기 위해 강남세란의원을 찾았어요. 감기에 걸리거나 상처가 생겼을 때는 병원에 자주 갔지만, 척추를 살펴보기 위해 병원을 찾는 건 처음이었지요.

 

정상적인 척추(왼쪽)와 척추측만증 환자의 - GIB 제공
정상적인 척추(왼쪽)와 척추측만증 환자의 - GIB 제공

척추는 우리 몸의 뒤쪽에 자리를 잡고 있으며 목뼈, 등뼈, 허리뼈, 엉치뼈, 꼬리뼈로 이루어진 기다란 구조물이에요. 척추를 가지고 있는 동물을 ‘척추동물’이라고 부르며, 척추의 생김새는 척추동물을 분류하는 중요한 기준이랍니다. 포유류는 대부분 비슷한 척추 구조를 가지고 있어요.

 

목이 긴 기린도 다른 포유류와 마찬가지로 7개의 목뼈를 가지고 있다. - GIB 제공
목이 긴 기린도 다른 포유류와 마찬가지로 7개의 목뼈를 가지고 있다. - GIB 제공

김수연 원장님은 우리 몸에서 척추의 중요성을 거듭 강조하셨어요.


“건물의 기둥이 삐뚤어지면 내부의 모든 구조물이 틀어지듯, 척추가 곧지 않으면 우리 몸이 제대로 성장하기 어려워요. 특히 성장이 빠른 초등학생들은 척추가 틀어지기 더욱 쉽답니다.”


건강한 척추는 정면에서 봤을 때 일자로 곧게 뻗어 있고, 옆에서 보면 S자 모양을 하고 있어요. 골반도 좌우대칭이 잘 맞아 있지요. 그런데 척추가 휘어져 있는 경우, 이를 ‘척추측만증’이라고 부른답니다. 보통 정상적인 모양에서 10° 정도 틀어지면 초기, 15° 이상 틀어지면 중증, 30~40° 이상 틀어지면 악성으로 판단하지요.


기자단 친구들은 떨리는 마음으로 척추 검사를 받기 시작했어요. 과연 어떤 결과가 나왔을까요?

 

족압 측정기를 이용하면 몸의 균형 상태를 알 수 있다. - 현수랑 기자 hsr@donga.com 제공
족압 측정기를 이용하면 몸의 균형 상태를 알 수 있다. - 현수랑 기자 hsr@donga.com 제공

두근두근! 긴장되는 검사 시간


평소 허리가 아프지도 않았고, 생활에 큰 불편함도 없었던 두 기자는 좀 더 자세한 검사를 위해 검사실로 향했어요. 강남세란의원 검사실에서는 3D 체형분석기, 족압 측정기, X선 장비, 적외선 검사기 등 다양한 장비들을 이용해 척추 상태를 자세히 살펴볼 수 있답니다.


“평소 걸을 때처럼 매트 위를 걸어가 보세요.”


선생님의 지시에 따라 기자들이 매트를 지나가자 컴퓨터 모니터에 발자국이 찍혀져 나왔어요. 걸을 때 발에 걸리는 압력을 측정해 걸음걸이를 분석하는 검사였답니다. 서 있을 때 무게중심을 측정하는 검사나, X선을 이용한 전신 검사 등도 함께 받았어요.

 

X선 사진을 보며 척추 건강 상태를 확인하는 모습. - 현수랑 기자 hsr@donga.com 제공
X선 사진을 보며 척추 건강 상태를 확인하는 모습. - 현수랑 기자 hsr@donga.com 제공

검사 결과는 어땠을까요? 두 기자 모두 척추측만증이 있다고 나왔어요. X선 사진을 통해 본 두 기자의 척추는 모두 좌우 균형이 맞지 않는 상태였죠. 걸음걸이 분석 결과도 좋지 않았답니다. 원래는 걸을 때 발바닥에 압력이 골고루 가해져야 하지만, 두 사람 모두 발바닥의 뒤쪽과 앞쪽만을 이용해 걷는 것으로 나타났어요. 그러면 사용해야 할 근육을 제대로 사용하지 못해 몸의 균형이 깨지기 쉽지요.


다행히 두 기자의 척추측만증은 아직 초기 단계였어요. 만약 이 사실을 모르고 계속 지금처럼 생활한다면 어떻게 될까요?


“척추는 휘어져도 통증이 별로 없기 때문에 치료를 미루기 쉬워요. 하지만 이를 방치했다가는 증세가 심해져 치료가 어려울 수도 있답니다.”

 

몸을 기울였을 때 근육의 반응을 측정하는 기기로 척추심부근력을 테스트 하고 있다. - 현수랑 기자 hsr@donga.com 제공
몸을 기울였을 때 근육의 반응을 측정하는 기기로 척추심부근력을 테스트 하고 있다. - 현수랑 기자 hsr@donga.com 제공

올바른 자세와 운동으로 척추측만증을 물리치자!


건강한 척추를 갖기 위해선 평소 걸음걸이와 자세를 바르게 유지하는 것이 중요해요. 기자단 친구들은 병원 안에 있는 체육관으로 이동해 척추측만증 치료에 도움이 되는 운동법과 올바른 걸음걸이 자세를 배웠답니다.

 

현수랑 기자 hsr@donga.com 제공
현수랑 기자 hsr@donga.com 제공

두 기자가 배운 운동은 구부정하게 굳은 다리 관절을 곧게 펴주는 스트레칭과 척추를 감싸고 있는 근육인 ‘척추기립근’을 단단하게 만드는 운동이에요. 척추기립근은 척추를 지탱해 주는 역할을 하기 때문에 이 근육이 단단해야 척추가 곧게 자랄 수 있답니다. 운동을 배우는 내내 기자들은 평소에 쓰지 않던 근육들을 사용하느라 온몸 곳곳이 당기고 아팠어요. 그래도 척추를 건강하게 만들 수 있다는 생각에 전문 트레이너를 따라서 열심히 운동을 마쳤답니다.

 

현수랑 기자 hsr@donga.com 제공
현수랑 기자 hsr@donga.com 제공

김수연 원장님은 밖에서 신나고 건강하게 뛰어 노는 것이 척추측만증 예방에 가장 중요하다고 얘기했어요.


“성장기에 있는 학생들은 뼈의 성장속도에 비해 근력이 약해요. 그래서 근육이 뼈를 충분히 잡아 주지 못해 휘어지기 쉽죠. 평소에 활발하게 뛰어 노는 것이 척추측만증의 가장 중요한 예방법이랍니다.”


키 크고 멋진 어른이 되기 위해선 척추가 곧게 자라는 것이 중요해요. 허리가 아프거나 자세가 구부정한 친구들은 의사 선생님과 꼭 상담을 받아 보세요. 척추측만증은 초기에 발견하면 얼마든지 치료가 가능하답니다. 그리고 척추 건강을 위해 공부하는 중간 중간 일어나서 굳은 몸을 풀어 주고, 친구들과 함께 뛰어 노는 습관을 가져 보는 건 어떨까요?

 

도움Ⅰ김수연 원장(강남세란의원)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2 + 10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