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수명 4배 길어진 유연 태양전지 개발

통합검색

수명 4배 길어진 유연 태양전지 개발

2016.07.19 18:00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제공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제공
웨어러블 전자기기를 4배 더 오래 사용할 수 있는 원천기술을 국내 연구진이 개발했다.

 

손해정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광전하이브리드연구센터 선임연구원(사진) 팀은 웨어러블 전자기기의 핵심 부품으로 꼽히는 유연 태양전지의 수명을 4배 늘리는 데 성공했다고 19일 밝혔다.

 

현재 상용화된 대부분의 유연 태양전지에는 ‘PEDOT:PSS’라는 물질이 사용된다. 이 물질은 저온에서 제작 가능해 유연 기판에 제격이지만 산성을 지녀 주변 부품을 부식시켜 수명을 줄인다는 단점이 있었다.

 

연구진은 150도 이하인 용액 상태에서 쉽게 제작이 가능한 고분자 물질(PhNa-1T)을 개발하고 이를 유연 태양전지에 적용했다. 연구진이 제작한 태양전지의 전력변환효율은 최대 14.8%를 기록했다. 태양에너지를 100만큼 받으면 에너지를 14.8만큼 생산한다는 의미다.  

 

연구진이 개발한 유연 태양전지. -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제공
연구진이 개발한 유연 태양전지. -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제공

연구진이 개발한 물질은 중성이어서 기존 대비 3~4배 더 길게 안정성을 유지했다. 300시간 후에도 초기 효율 대비 66%를 유지할 정도로 안정성이 높았다.

 

손 연구원은 “이번에 개발된 신규 소재는 태양전지 성능 향상에 지대한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태양전지 외에도 광센서 등 다양한 유연 소자의 중요 부품으로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연구결과는 재료 분야 국제학술지인 ‘어드밴스드 펑셔널 머티리얼스(Advanced Functional Materials)’ 5일자 표지논문으로 실렸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3 + 1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