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특수안경 없이 스마트폰으로 3D 영상 본다

통합검색

특수안경 없이 스마트폰으로 3D 영상 본다

2016.11.02 18:30

 

LG전자 제공
LG전자 제공

스마트폰이나 태블릿 PC 같은 모바일 기기에도 안경 없이 3D 영상을 볼 수 있는 디스플레이 기술을 국내 연구진이 개발했다. 

 
이신두 서울대 전기정보공학부 교수팀은 2차원(2D) 화면을 3D로 변환해 언제든 3D 영상을 볼 수 있는 저비용, 초경량 모바일 디스플레이 기술을 개발했다고 2일 밝혔다.
 
대형 TV나 영화 스크린으로 3D 영상을 보려면 특수안경을 써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이 기술은 시청 거리가 최소 1m는 확보가 돼야 해서 가까운 거리에서 보는 모바일 기기에 적용하기에는 한계가 있었다. 최근 안경이 필요없는 ‘무안경 3D 영상 기술도 개발되고 있지만 가격이 비싼 점이 상용화의 걸림돌이 돼 왔다.

 

이 교수팀은 스마트기기 화면 위에 패널 2개를 겹으로 쌓아 붙이는 방법으로 눈 위에 쓰는 입체 안경을 대신하도록 만들었다. 그 결과 3D 영상의 시청거리를 30㎝로 좁히고, 해상도도 기존보다 개선하는 데 성공했다.
 
이 교수는 “간편한 방식으로 3D 영상을 지원할 수 있어 모바일 기기를 개발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연구 결과는 미국광학회의 국제학술지 ‘옵틱스 익스프레스‘ 1일자에 게재됐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6 + 2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