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다이소, 15일부터 아이폰6S·6S플러스 '반값' 판매

통합검색

다이소, 15일부터 아이폰6S·6S플러스 '반값' 판매

2016.11.15 16:30

 

포커스뉴스 제공
포커스뉴스 제공

 

 

(서울=포커스뉴스) 다이소 내 설치된 휴대폰 자판기 업체인 폰플러스컴퍼니가 아이폰 6S, 6플러스 리퍼폰을 15일부터 각 100대씩 반값에 판매한다.

리퍼(refurbish)폰은 재정비를 뜻하는 '리퍼비시'(refurbish)와 '전화'(phone)의 합성어로, 불량품이나 중고품을 신제품 수준으로 수리해 교환 시 제공하는 제품이다. 하자 부분에 재활용 부품을 사용하지만, 외관과 기능은 차이가 없다.

이날 폰플러스컴퍼니는 알뜰폰 2년 약정 조건으로 각각 35만9000원, 45만9000원에 판매한다고 밝혔다. 구성품은 풀세트로 출고되며, 구매 방법은 다이소 전국 매장에 설치된 휴대폰 자판기와 앱에서 신청할 수 있다.

폰플러스컴퍼니는 이밖에도 홍콩판 아이폰SE를 28만9400원에, 삼성J5(2016), 블랙베리Q10, 홍미노트4를 1000원에 판매한다.

폰플러스컴퍼니 이응준 대표는 "국내폰, 해외폰, 중고폰을 한 번에 비교하고 구매할 수 있는 곳은 폰플러스 컴퍼니의 휴대폰 자판기와 앱밖에 없다"며 "고객에게 신뢰받을 수 있도록 상품 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3 + 1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