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삼성 갤럭시노트7 306만대 중 90% 회수"

통합검색

"삼성 갤럭시노트7 306만대 중 90% 회수"

2016.12.11 16:10

회수 기다리는 갤럭시 노트7


(서울=포커스뉴스) 고객에게 판매된 306만대 삼성전자 갤럭시노트7의 글로벌 회수율이 90%에 육박한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북미, 유럽 등 해외 지역에서는 90%를 넘어서는 회수율을 나타냈고, 한국은 80% 초반의 회수율을 보였다.

이 회사는 향후 회수율을 높이기 위해 규제 당국, 통신사업자 등과협의해 배터리 충전 제한 강화 등 추가적인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도 고려한다는 입장이다. 앞서 지난 10월 배터리 충전을 60%로 제한하는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실시한 바 있다.

회수율이 높은 캐나다, 호주 등에서는 통신사업자, 당국과 협의를 통해네트워크 차단 조치를 시행하기로 하는 한편 미국은 배터리 충전을 0%로, 유럽은 배터리 충전을 30%로 제한하는 등의 안전 조치를 시행할 예정이다. 이미 뉴질랜드에서는 통신사업자의 네트워크 차단 조치가 시행됐다.

 

또 회수율이 높은 국가에서는 항공기 기내 반입 제한이 해제되는 등 조치도 이어 지고 있다. 유럽항공안전청은 노트 7의 기내 반입 금지가 불필요하다고 밝힌 바 있고, 최근 British Airways, Lufthansa, KLM등 주요 항공사에서도 기내 방송을 중단했다는게 회사 측 설명이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6 + 10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