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잘 나간' 벤츠 E클래스, 최상위 '더 뉴 E400 4매틱 출시

통합검색

'잘 나간' 벤츠 E클래스, 최상위 '더 뉴 E400 4매틱 출시

2016.12.22 19:00
메르세데스 벤츠 코리아 제공
메르세데스 벤츠 코리아 제공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10세대 더 뉴 E-클래스의 최상위 모델 더 뉴 E 400 4매틱(4MATIC)을 22일 출시한다.

지난 5월 국내에서 첫 선을 보인 10세대 더 뉴 E 클래스의 여덟 번째 라인업인 더 뉴 E 400 4MATIC은 가솔린 모델로, 메르세데스-벤츠의 V형 3리터 6기통 가솔린 엔진과 자동 9단 변속기(9G-TRONIC)가 적용됐다. 최고 출력 333마력과 최대 토크 48.9㎏.m의 주행성능을 제공하면서, 최상위 E-클래스 모델의 위치에 선다.

더 뉴 E 400 4MATIC은 첨단 주행 보조 시스템과 안전 시스템이 결합된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 플러스(Driving Assistance Package Plus)를 기본 사양으로 채택했다.

또, 동급 세그먼트에서는 유일하게 멀티-챔버 에어 서스펜션 방식의 에어 바디 컨트롤 (AIR BODY CONTROL)을 기본 사양으로 제공한다. 기존 에어매틱(AIRMATIC)과는 달리 멀티-챔버 시스템(Multi-Chamber system)을 통해 추가로 장착된 2개의 에어 챔버에 의해 공기 저장 용량이 확장됐으며, 이는 다섯 가지 주행 모드를 선택할 수 있는 다이내믹 셀렉트(DYNAMIC SELECT)와 연동돼 더 정교하고 빠르게 서스펜션을 조절할 수 있다.

이외에도 더 뉴 E 400 4MATIC에는 메르세데스-벤츠의 안전 기술 및 편의사양이 대거 탑재됐다.

차량 충돌이 일어나면 벨트 내의 에어백이 팽창하여 가슴의 충격을 흡수하고 탑승객의 부상위험을 줄여주는 뒷좌석 벨트백(Beltbag), 좌우 각 84개의 LED 로 구성된 멀티빔(MULTIBEAM) LED 헤드라이트, 완벽에 가까운 자동 주차 기능에 근접한 파킹 파일럿(Parking Pilot), 헤드업 디스플레이(Head-up Display)등이 적용됐다.

서모트로닉(THERMOTRONIC) 3존 자동 에어컨디셔너는 앞좌석 센터페시아와 센터 콘솔 뒷부분의 버튼을 통해 손쉽게 운전석, 보조석, 뒷자석의 개별 실내 온도 설정이 가능하며 설정된 온도가 일정하게 유지될 수 있도록 센서를 통해 햇빛, 공기상태, 습도 등 외부 요인까지 감지해 최적의 실내공기를 유지해 준다.

또한, 더 뉴 E 400 4MATIC 에는 최고급 사운드 시스템인 부메스터® 서라운드 사운드 시스템이 적용돼 총 590와트의 출력을 내는 13개의 고성능 스피커와 9채널 DSP(디지털신호프로세서)앰프를 통해 입체적인 음향이 구현된다.

더 뉴 E-클래스는 이 번 더 뉴 E 400 4MATIC 출시로 가솔린과 디젤 총 8개 모델로 라인업이 확장 됐으며, 향후에도 메르세데스-AMG 모델 등 추가 라인업의 지속 확장을 계획하고 있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4 + 2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