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메탄올 인체에 어떤 영향?…구토·어지러움·시력장애까지

통합검색

메탄올 인체에 어떤 영향?…구토·어지러움·시력장애까지

2017.01.13 16:00

 

유한킴벌리 물휴지 제품 - 유한킴벌리 홈페이지 캡처, 포커스뉴스 제공
유한킴벌리 물휴지 제품 - 유한킴벌리 홈페이지 캡처, 포커스뉴스 제공

 

 

(서울=포커스뉴스) 유한킴벌리의 하기스 물티슈에서 메탄올이 초과 검출된 가운데, 메탄올이 인체에 미치는 영향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13일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유한킴벌리의 '그린핑거' 브랜드의 일부 아기 물티슈 제품에서 허용 기준(0.002%)을 초과하는 0.003~0.004%의 메탄올이 검출됐다고 밝혔다. 식약처는 '하기스 퓨어 아기 물티슈' 등 10개 제품의 해당 사용기한에 대해 판매중지하고 회수 조치했다.

메탄올은 두통과 구토, 어지러움, 시력장애를 유발할 수 있는 물질로, 과다섭취 시 인체에 치명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실제 지난해 한 휴대폰 부품 제조 공장에서 보안경과 호흡용 보호구를 구비하지 않은 채 일하던 노동자들이 메탄올에 중독돼 시력을 잃는 일이 발생하기도 했다.

메탄올은 휴대폰 부품 외에도 물티슈, 화장품, 의약품 등에 사용된다. 화장품에 사용될 경우 인체에 미칠 영향을 고려해 메탄올 허용기준을 전체 함량 중 0.2% 이하로 규정하고 있다. 물티슈는 영유아가 사용하는 점을 고려해 0.002%로 관리된다.

유럽은 메탄올 사용을 5%까지 허용한다. 미국은 기준 없이 사용한다.

다만 식약처는 이번에 초과한 메탄올 수치는 국내외 기준으로 물휴지 사용방법 등을 고려할 때 인체에 위해를 일으키는 수준은 아니라고 설명했다. 또, 위해평가결과, 성인이 메탄올 0.004%가 혼입된 화장품을 매일 사용하고 이 화장품이 100% 피부에 흡수된다고 가정해도 건강에 문제가 없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회수조치된 유한킴벌리의 제품 10종은 회수 대상은 △하기스 퓨어 아기물티슈 △하기스 프리미어 아기물티슈 △그린핑거 자연보습 물티슈 △하기스 네이처메이드 아기물티슈 △하기스 프리미어 물티슈 △하기스 퓨어 물티슈 △그린핑거 수분 촉촉 물티슈 △그린핑거 퓨어 물티슈 △하기스 수딩케어 물티슈 △하기스 네이처메이드 물티슈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20 + 1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