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남극연구소는 ‘스키’타고 이사한답니다~

통합검색

남극연구소는 ‘스키’타고 이사한답니다~

2017.01.30 19:30

 

British Antarctic Survey 제공
British Antarctic Survey 제공

거대한 건물이 스키를 타고 얼음 위를 미끄러져 가고 있다. 트랙터에 연결된 것은 영국 남극연구소(British Antarctic Survey, BAS)가 운영하는 ‘할리 식스(Halley VI)’ 기지. 할리 식스는 8개의 모듈 형식으로 분리와 연결이 자유롭게 설계됐다. 각각의 모듈이 유압식 다리를 통해 스키와 연결돼 있어 이동도 가능하다.

 

British Antarctic Survey 제공
British Antarctic Survey 제공

BAS는 지난해 12월 31일 할리 식스의 첫 번째 모듈을 옮기며 본격적인 이사에 돌입했다. 2012년 운영을 시작한 지 겨우 5년 만이다. 남쪽에서부터 얼음 균열이 매년 1.7km씩 올라와 기지와 7km 떨어진 곳까지 다가온 탓이다. BAS 운영팀은 새로운 거주지를 기존 사이트에서 23km 거리에 있는, 웨들 해와 이어진 브룬트 빙붕으로 정했다. 2018년 봄까지 이사를 마치는 것이 목표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2 + 9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