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쉐보레, 내달부터 주행거리 연장 전기차 '볼트' 판매 개시

통합검색

쉐보레, 내달부터 주행거리 연장 전기차 '볼트' 판매 개시

2017.01.31 16:10

 

쉐보레의 주행거리 연장 전기차
쉐보레의 주행거리 연장 전기차 '볼트'. - 쉐보레 제공

 

(서울=포커스뉴스) 쉐보레는 31일 일반고객을 대상으로 한 주행거리 연장 전기차 볼트(Volt)의 판매를 다음달 1일부터 돌입한다고 밝혔다.

쉐보레는 지난해부터 카셰어링 업체를 통해 볼트를 먼저 선보인 바 있으며, 올해는 일반 고객으로 판매 범위를 확대해 상반기 출시 예정인 순수 전기차 볼트EV(Bolt EV)와 함께 전기차 제품라인업을 완성한다는 계획이다.

쉐보레에 따르면 볼트는 기존 1세대 모델 대비 96개가 줄어든 192개의 배터리 셀을 탑재해 전체 배터리 팩 하중의 10㎏을 감량하는 한편, 12%의 효율 개선을 통해 전기차 수준에 가까운 최대 89㎞의 순수 전기 주행거리를 확보했다. 1.5리터 가솔린 주행거리 연장 엔진을 통해 총 676㎞에 달하는 최대 주행거리를 제공하기도 한다.

또한 시중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전기차(PHEV)가 50㎾ 내외의 전기 모터 출력으로 엔진이 수시로 차량 구동에 개입하는 반면, 두 개의 모터가 최적의 조합으로 작동하는 볼텍(Voltec) 구동 시스템을 탑재한 볼트는 최대 모터 출력이 111㎾(149마력)에 달한다.

특히 스티어링 휠 후면의 패들 스위치를 통해 운전자가 능동적으로 회생 에너지 생성을 제어할 수 있는 온 디맨드 리젠 시스템을 채택해 에너지 효율을 높였다는 게 쉐보레측 설명이다.

쉐보레의 주행거리 연장 전기차
쉐보레의 주행거리 연장 전기차 '볼트'의 내부. - 쉐보레 제공


디자인은 공기역학적인 측면을 최우선으로 고려했다. 차량 전면의 새 라디에이터 그릴 디자인은 차량 전면의 공기 흐름을 효과적으로 흘려보내는 한편, 에어로 셔터(Aero Shutter) 시스템이 주행 중 공기저항을 최소화한다.

외관 색상은 첨단 전기차의 이미지와 어울리는 써밋 화이트, 스위치 블레이드 실버, 미드나이트 블랙, 사파이어 블루 총 4가지를 갖췄다.

실내에는 차량의 정보를 직관적으로 파악할 수 있는 8인치 컬러 클러스터와 쉐보레 마이링크, 스마트폰 무선 충전 시스템, 프리미엄 보스 서라운드 사운드 시스템 등 다양한 인포테인먼트 장비가 탑재됐다.

이밖에도 운전석과 조수석 무릎 에어백 등 동급 최대 총 10개의 에어백을 포함해 스마트 하이빔,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저속 자동 긴급제동시스템, 차선 이탈 경고·차선 유지 보조시스템, 사각지대 경고 시스템 등 첨단 능동 안전 시스템이 대거 적용됐다.

또한 LG화학이 공급하는 18.4㎾h 고용량 리튬이온 배터리를 탑재한 볼트는 완속충전기로 5시간 내에 충전할 수 있으며, 배터리와 전기차 전용부품에 8년, 16만㎞의 품질 보증을 함께 제공한다.

볼트의 판매가는 3800만원이며, 최대 500만원의 친환경차 구입 보조금과 세제 혜택을 반영할 경우 3157만원에 구입가능하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7 + 5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