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현대차 아이오닉 전기차, 美서 '최고 친환경차' 등극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7년 02월 15일 17:30 프린트하기

 

현대차 아이오닉 일렉트릭. - 현대자동차 제공
현대차 아이오닉 일렉트릭. - 현대자동차 제공

 

(서울=포커스뉴스) 현대자동차는 전기차 모델인 아이오닉 일렉트릭이 미국의 비영리 기관인 에너지경제효율위원회(ACEEE)가 주관하는 제20회 친환경차 순위에서 최고 점수를 기록하며 '최고의 친환경차'에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에너지경제효율위원회는 자체 기준인 그린스코어를 기반으로 올해 총 12개의 친환경차 모델을 선정했다. 그린스코어는 △자동차 제조 공정에서의 오염 발생 정도 △자동차 연료의 제조·운반 과정에서의 오염 발생 정도 △자동차 배기가스 배출 정도 등 3가지 항목을 종합 평가한 환경유해지수(EDX)에 기반해 산정된다.

아이오닉 전기차는 환경유해지수가 0.78로 가장 낮아 그린스코어 100점 만점 중 64점을 얻어 1위를 차지했다. BMW i3(EDX 0.80, 그린스코어 64점), 도요타 프리우스 에코(EDX 0.85, 그린스코어 62점)가 뒤를 이었다.

에너지경제효율위원회는 지난 10년간 친환경차 순위에서 주로 소형차들이 최고의 친환경차에 선정됐으나 지난해에 이어 올해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전기차 모델들이 상위를 차지하는 등 강세를 보이고 있다고 평가했다.

현대차 미국법인의 상품담당 마이크 오브라이언(Mike O’Brien) 부사장은 "친환경차 시장의 경쟁이 치열한 가운데 에너지경제효율위원회의 친환경차 순위에서 1위를 달성해 매우 자랑스럽다"며 "아이오닉 일렉트릭은 뛰어난 연비는 물론 오염물질 배출도 적은 차량을 찾는 고객들의 요구를 만족시켜 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아이오닉은 세계 최초로 친환경차 전용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이브리드(HEV), 전기차(EV),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파워트레인을 적용한 3가지 친환경 라인업을 갖추고 있다.

이번에 최고 친환경차에 선정된 아이오닉 전기차는 28㎾h 용량의 배터리를 장착하고 있으며, 1회 완전 충전으로 191㎞를 주행할 수 있다.

현대차는 상반기 하이브리드 모델과 함께 미국에 본격 판매 예정인 아이오닉 전기차를 앞세워 미국 친환경차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포커스뉴스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7년 02월 15일 17:30 프린트하기

혼자보기 아까운 기사
친구들에게 공유해 보세요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3 + 2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