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르노삼성 QM3, 유럽 시장에서 3년 연속 판매1위

통합검색

르노삼성 QM3, 유럽 시장에서 3년 연속 판매1위

2017.02.23 10:20

 

QM3의 유럽시장 모델인 캡처 - 르노삼성자동차 제공
QM3의 유럽시장 모델인 캡처 - 르노삼성자동차 제공

 

(서울=포커스뉴스) 국내에서 QM3로 판매하고 있는 르노의 소형 SUV '캡처(Captur)'가 유럽 시장에서 3년째 판매 1위를 달성했다.

23일 르노삼성에 따르면 캡처는 지난해 유럽 시장에서 21만5670대 판매됐다. 같은 기간 17만6211대 판매된 푸조 '2008'을 제치고 유럽 소형 SUV 판매 1위에 올랐다.

캡처의 판매량은 전년도보다 약 11% 늘어났다. 이는 유럽 자동차 시장의 전체 성장률인 6.5%를 크게 넘어선 수치다.

이로써 캡처는 자동차 본고장이자 소형 SUV 격전장인 유럽 시장에서 2008을 비롯한 오펠 '모카', 다치아 '더스터' 등 동급 모델 가운데 2014년부터 판매 1위를 지키게 됐다.

또한 캡처는 소형 SUV로서는 유일하게 유럽 자동차 리서치 전문기관 자토 다이나믹스(JATO Dynamics) 기준 지난해 유럽 베스트셀링카 상위 랭킹 10위 안에 이름을 올렸다.

캡처는 르노 프랑스 연구소에서 개발해 스페인 공장에서 생산하는 모델이다. 뛰어난 실용성과 유러피언 스타일에 맞춘 감각적 디자인이 강점이다.

르노삼성은 2013년 말부터 캡처를 수입해 QM3로 국내 시장에 판매하고 있다. 지난 2015년에는 국내 수입차 중 최초로 단일 모델 연간 판매량 2만대를 돌파했으며, 지난해까지 누적 판매량 6만대를 넘어섰다.

르노삼성은 최근 QM3 에투알 화이트 색상을 신규 출시하는 등 국내시장을 겨냥한 맞춤형 상품전략과 마케팅을 통해 소형 SUV 시장에서 꾸준하게 입지를 넓혀가고 있다.

황은영 르노삼성 홍보·대외협력본부장은 "국내 소형 SUV 시장은 올해 신규 경쟁모델 출시 등으로 경쟁이 더욱 치열해질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QM3가 유럽에서 검증 받은 상품 경쟁력을 바탕으로 국내에서도 점유율을 높여갈 수 있도록 올해 다양한 전략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0 + 9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