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북 전문 매체 38노스, 북서 SLBM 수중 시험발사용 바지선 포착

통합검색

북 전문 매체 38노스, 북서 SLBM 수중 시험발사용 바지선 포착

2017.05.02 18:00
포커스뉴스 제공
포커스뉴스 제공

 

(서울=포커스뉴스) 북한 평안남도 남포 해군조선소에서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수중 시험발사용으로 추정되는 바지선 한 척이 포착됐다.


미국 존스홉킨스대 산하 한미연구소가 운영하는 북한 전문 매체 38노스는 2일(한국시간) 지난달 19일 촬영한 상업용 위성사진에서 SLBM 수중 시험발사에 사용되는 두 번째 바지선을 발견했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바지선은 가로 9m, 세로 22.5m 크기다. 지난 2014년 동해안 함경남도 신포 조선소에서 처음 발견된 첫 번째 바지선과 크기와 모양이 동일하다. 신포 바지선은 2014년부터 최소 4번에서 6번까지 SLBM 북극성 (KN-11)을 시험발사하는 데 사용됐다.

이 두 바지선은 러시아의 오래된 SLBM 바지선 PSD-4와 크기와 모양이 매우 유사하다고 38노스는 전했다. 이 바지선들은 해군이 신형 잠수함 미사일 발사관 및 발사체 시스템의 수중 시험을 수행하기 전에 사용된다. 

 

신형 바지선이 북한에서 제조됐는지는 불분명하다. 하지만 38노스는 남포 해군조선소에서 지난 1년 동안 바지선 건설 작업에 대한 어떤 움직임도 포착되지 않았기 때문에 신형 바지선이 해외에서 인수됐을 가능성이 크다고 분석했다.

38노스는 북한이 두 바지선을 언제 획득했느냐가 주요 고려사항이라고 발했다. 두 바지선을 동시에 획득했다면 북한이 지금까지 수행한 것보다 더 광범위한 SLBM 실험을 계획했을 가능성이 있다는 것이다.

그러나 만약 북한이 첫 번째 바지선을 들인 지 3년 후에 두 번째 바지선을 획득했다면, 이는 북한이 새로운 SLBM 설계를 위한 테스트 프로그램 개발을 가속화하고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38노스는 경고했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3 + 2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