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3배 밝고, 전기료는 절반...차세대 디스플레이 찍어낸다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7년 07월 24일 17:00 프린트하기

연구진이 개발한 롤 기반 마이크로LED 제조 공정 모식도. - 한국기계연구원 제공
연구진이 개발한 롤 기반 마이크로LED 제조 공정 모식도. - 한국기계연구원 제공

 

기존보다 3배 밝고, 전력 소모는 절반으로 줄인 차세대 디스플레이를 롤러에 잉크를 묻혀 인쇄하듯 간단하게 만드는 기술이 개발됐다. 김재현 한국기계연구원 나노응용역학연구실장 팀은 차세대 디스플레이로 꼽히는 ‘마이크로 LED’ 대량 생산 기술을 개발, 관련 기업과 기술 이전 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연구진은 원통형 롤로 벽면에 페인트를 칠하는 것과 비슷한 ‘롤 전사(轉寫)’ 공정을 개발해 대량생산의 길을 열었다. 디스플레이의 스위치 역할을 할 박막트랜지스터(TFT) 소자를 롤에 묻혀 기판 위에 굴려 원하는 위치에 놓은 뒤, 다시 발광다이오드(LED) 소자를 입힌 롤을 굴려 그 위에 올리면 두 소자가 결합한 형태의 마이크로 LED 디스플레이가 완성된다.

 

이 기술을 이용하면 기존 방식으로 30일 이상 걸리던 풀HD급 100인치 200만 화소 디스플레이 제조 시간을 1시간 이내로 단축할 수 있다. 기존 장비로는 초당 1~10여개의 LED를 기판에 부착할 수 있지만, 롤 전사 기술은 최대 1만배 많은 초당 1만 여개의 LED를 전사할 수 있기 때문이다.

 

 

연구성과가 실린 국제학술지
연구성과가 실린 국제학술지 '어드밴스드 펑셔널 머티리얼스' 3월호 후면 표지의 모습. - 한국기계연구원 제공

마이크로 LED는 현재 널리 쓰이는 액정디스플레이(LCD)나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등의 디스플레이보다 발광 효율이 크고 소자의 밀도를 높이는 데 유리해 차세대 디스플레이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 투명하고 유연한 특성 덕분에 자율 주행차, 모바일 및 웨어러블 기기 등에 다양하게 응용할 수 있다.

 

세계 굴지의 회사들도 마이크로 LED를 접목한 제품 출시를 앞두고 있다. 애플은 2018년 마이크로 LED 디스플레이를 적용한 웨어러블 기기를 출시하겠단 계획을 발표했다.

 

김 실장은 “마이크로 LED의 우수성은 세계적으로 인정받았지만, 생산성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던 상황”이라며 “유연성이 부족한 실리콘 반도체, 성능이 안 좋은 유기 전자 소자의 문제점을 모두 극복한 차세대 디스플레이를 실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7년 07월 24일 17:00 프린트하기

혼자보기 아까운 기사
친구들에게 공유해 보세요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2 + 10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