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자녀 스마트폰 결제, 부모가 원격으로 관리한다

통합검색

자녀 스마트폰 결제, 부모가 원격으로 관리한다

2017.07.26 17:10
신인식 KAIST 교수가 연구원들과 함께 새로 개발한 ‘모바일 플러스’를 시연해 보이고 있다. - KAIST 제공
신인식 KAIST 교수가 연구원들과 함께 새로 개발한 ‘모바일 플러스’를 시연해 보이고 있다. - KAIST 제공

 

스마트폰이나 태블릿PC 등 각종 ‘스마트 기기’에 설치된 앱을 다른 스마트 기기로 제어하는 기술이 개발됐다. 다른 스마트 기기를 ‘원격제어’하는 기능은 기존에도 있었지만, 스마트 기기에 설치된 ‘앱’ 만을 선택적으로 공유하는 기술이 개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스마트 기기 한 대로 여러 기기에 설치된 앱을 쓸 수 있는 통합 사용환경 구축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KAIST 신인식 전산학부 교수팀은 스마트 기기 간 앱 기능을 공유할 수 있는 ‘모바일 플러스(Mobile Plus)’를 개발했다고 26일 밝혔다.

 

모바일 플러스는 여러 기기에 각각 설치해 둔 앱들을 하나의 기기에서 실행할 수 있다. 앱이 같은 기기 내 다른 앱의 기능을 호출하는 ‘원격 함수 호출’ 메커니즘을 갖고 있어 응용하기에 따라선 자녀가 스마트폰으로 게임을 할 때 부모가 소유한 스마트폰에서만 결제가 가능하도록 꾸밀 수 있다. 공공장소에 비치된 스마트 기기를 이용해 해킹 우려 없이 본인 스마트폰에 설치된 앱을 이용하는 것도 가능하다.

 

모바일 플러스는 스마트 기기 앱 개발자들에게도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여러 기기에서 앱 기능을 공유하려면 클라우드(데이터 자동공유) 기능을 이용할 수 있는 앱을 제각각 설치해야 했다. 앱을 설치하는 기기의 종류가 다르면 앱을 제각각 개발해야 하는 부담 역시 상당 부분 해소할 수 있다.

 

신 교수는 “늘 들고다니는 스마트폰을 이용해 스마트 가전제품이나 차량에 설치된 정보기기를 보다 더 편리하고 안전하게 사용하는 새로운 사용자 경험(UX)을 제공할 수 있다”고 말했다.

 

KAIST 제공
KAIST 제공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3 + 5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