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KAIST 보유 우수 특허 기술, 기업에 푼다

통합검색

KAIST 보유 우수 특허 기술, 기업에 푼다

2017.08.24 07:00
KAIST 제공
KAIST 제공

사람의 날숨을 빠르게 분석해 질병을 진단하는 기기, 빅데이터와 인체네트워크 시뮬레이션을 활용한 맞춤형 항암치료제, 스마트 팩토리 구현을 위한 정밀 계측 시스템...

 

모두 KAIST 연구진이 개발해 특허를 보유한 기술들이다. KAIST가 특허를 보유한 우수 연구 성과를 기술 이전을 원하는 기업에 공개하는 자리가 개교 이래 처음으로 열린다.

 

KAIST는 4차 산업혁명을 이끌어갈 ‘2017 KAIST 10대 핵심 특허기술’을 선정, 내달 12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대규모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KAIST는 내부 교수들의 공모로 특허 기술을 모집한 뒤 학과장, 변리사, 벤처 투자자 등으로 구성된 ‘평가·선정 위원단’의 평가를 거쳐 10대 핵심 특허기술을 선정했다. 선정된 기술은 정보통신(ICT), 무인운송수단, 인공지능, 사물인터넷(IoT) 등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하는 분야에서 사업화 가능성이 높다는 점을 인정받았다.

 

9월 12일 개최하는 설명회엔 특허기술에 관심이 많은 기업관계자 등 200여명을 초청해 기술이전 상담을 진행한다. 특허를 보유한 10명의 교수가 직접 참여해 각 기술별로 15분간 구체적으로 설명하는 발표 시간도 갖는다. 선정된 기술은 비즈니스 모델 개발을 통한 프로토타입 제작 지원은 물론 국내외 마케팅, 지식재산권 분석 등 다양한 지원을 학교로부터 받게 된다.

 

최경철 KAIST 산학협력단장은 “기술사업화 활성화를 위해 아직 발굴되지 않은 핵심 특허 기술과 각종 사업 추진 관련 아이디어를 지속적으로 발굴, 산학협력 사업을 적극 추진해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KAIST 제공
KAIST 제공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4 + 1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