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스마트폰으로 누구나 360도 VR콘텐츠 만든다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7년 11월 06일 17:00 프린트하기

ETRI 제공
ETRI 제공

스마트폰으로 간단히 360도 전 방향 가상현실(VR) 콘텐츠를 만들 수 있는 기술이 나왔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전용 카메라 없이 고화질의 360도 가상현실(VR)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해 애플리케이션(앱) 형태로 상용화했다고 6일 밝혔다. 앱 ‘YouVR Maker’는 기술을 이전받은 가상현실 회사 ‘넥스트이온’이 만들었다.
 

스마트폰 촬영 기능을 이용해 제자리에서 360도 회전하면서 화면에 나온 16개의 지점을 따라 찍으면 360도 사진이 완성된다. ETRI는 사진이나 영상의 특징을 찾아 이어 붙인 후 자연스러운 360도 콘텐츠를 만들어주는 기술을 제공했다. VR 기기에 스마트폰을 장착해 360도 콘텐츠를 보면 실제 그 공간에 온 듯한 이미지를 볼 수 있다.
 

사진 위에 동영상을 자연스럽게 얹어 VR 동영상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는 기술도 함께 제공했다. 그간 360도 VR 콘텐츠를 제작하기 위해선 여러 대의 카메라와 특수 소프트웨어나 전용 카메라를 구입해야 했다.
 

연구진은 촬영된 사진들을 온라인에 공개하는 플랫폼 앱(YouVR 360)도 공개했다. 향후 사용자들의 콘텐츠가 모이면 가상현실을 통해 여행을 떠나고, 쇼핑을 하고, 이사 갈 집을 구경하는 다양한 분야에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규현 넥스트이온 대표는 “개발된 앱을 통해 스마트폰을 가진 사람이라면 누구든 자신만의 가상현실 세계를 만들 수 있게 됐다”며 “한국공인중개사협회에서 운영하는 모바일 부동산 서비스 ‘한방’과 협력해 VR 부동산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말했다.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7년 11월 06일 17:00 프린트하기

혼자보기 아까운 기사
친구들에게 공유해 보세요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1 + 8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