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독감 바이러스의 강력한 변신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8년 01월 26일 11:00 프린트하기

계절성 독감(인플루엔자) 바이러스는 사람과 동물의 면역계를 피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돌연변이를 일으켜 시간이 지날수록 다양해진다. 자연적으로는 돌연변이를 거치면서 일부 바이러스의 감염도가 떨어져야 하지만, 바이러스는 점차 강력해지고 있다.


Kosik, et al. 제공
Kosik, et al. 제공

이반 코식 미국 국립알레르기·감염병 연구소(NIAID) 연구원이 이끄는 연구팀은 A형 인플루엔자 바이러스가 어떻게 진화하는지 연구했다. 연구팀은 쥐와 기니피그, 닭을 감염시킨 뒤 체내에서 돌연변이를 일으킨 A형 인플루엔자 바이러스들의 구조를 각각 분석했다.


그 결과 바이러스가 표면 항원인 헤마글루티닌(H)에 새로운 당 분자를 추가해 숙주와의 결합력은 높이고, 항체와의 결합력은 낮추는 영리한 돌연변이를 한다는 사실을 알아냈다(위 그림). 연구팀은 이번 연구결과가 효과적인 독감 백신을 설계하는 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했다.


연구결과는 ‘플로스 병리학(PLOS Pathogens)’ 1월 18일자에 실렸다.


※doi:10.1371/journal.ppat.1006796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8년 01월 26일 11:00 프린트하기

 

혼자보기 아까운 기사
친구들에게 공유해 보세요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17 + 9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