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카드뉴스] 이렇게 음식 중독이 된다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8년 04월 28일 23:00 프린트하기

 
 
 
 
 
 
 
 
 
 
 
 
 

무리하게 다이어트를 시도하는 분들이 많은데요. 식사를 거르는 극단적인 방식 은 위험하다는 사실 알고 계시죠? 왜 그럴까요?

 

역설적이게도 무리하게 굶으면 음식 중독으로 연결되기 때문입니다.

 

음식섭취 행위는 겉으로는 간단해 보이지만 소화기관과 중추신경이 정교하게 연결된 꽤 복합적인 과정입니다. 렙틴이나 그렐린같은 식욕 조절 호르몬이 음식섭취후 포만감을 일정한 수준으로 유지하게 하는 한편, 음식섭취를 쾌감으로 인식하는 뇌 보상회로가 동시에 작동하죠.

 

예를 들면 보통 배가 고플 때, 식욕촉진 호르몬이 분비되고 뇌 시상하부에 음식을 먹으라는 명령을 내립니다. 배가 부르면 내장지방에서 분비된 렙틴이 뇌로 가서 그만먹으라고 명령합니다. 극단적인 굶기 다이어트를 반복하는 사람은 이런 과정을 무시한 채 불규칙하게 굶거나 고열량 음식섭취를 반복하죠. 결국 항상성을 유지하는 시스템이 망가져 버립니다.

 

그런 사람들은 음식을 즐거움으로 인식하는 쾌감 회로가 발달하게 됩니다. 음식을 먹더라도 더 크고 과한 기쁨을 느끼게 되고, 음식을 먹지 않으면 불안하고 초조해지기도 하죠.

 

음식중독이 되는 과정은 이렇습니다. 음식을 먹었을 때 뇌의 복측피개에서 분비된 도파민이 전전두피질, 측좌핵 등 뇌 전체로 전달되면서 뇌 전체가 행복감을 느끼고, 이런 쾌감을 반복하는 과정에서 서서히 중독되죠. 

 

이는 약물이나 알코올 중독 과정과 유사합니다. 실제로 음식에 탐닉하는 사람의 뇌를 기능성자기공명영상(fMRI) 장치로 촬영해보면 매우 비슷한 활성을 띤다고 하네요. 무리하게 굶어 음식중독 등의 부작용을 얻기보다 음식이 주는 보상의 한계를 명확히 깨닫고 적절한 다이어트 방법을 찾는게 좋겠습니다.

 

제작 / 정가희

참고 / 과학동아 2015년 01월호, 단식 반복하면 음식 중독 된다

이미지 출처 / GIB, Pixabay


정가희 에디터

gh0626@naver.com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8년 04월 28일 23:00 프린트하기

 

혼자보기 아까운 기사
친구들에게 공유해 보세요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5 + 1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