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버스에 치인 반달가슴곰 세계 첫 복합골절수술 성공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8년 05월 24일 18:55 프린트하기

환경부, 11일 포획거쳐 17일 수술
약물치료 등 완치까지 한달 소요 예상
"재방사 여부는 전문가 자문 거쳐 결정"

 

지리산을 탈출한 반달가슴곰 - 국립공원관리공단 종복원기술원 제공
지리산을 탈출한 반달가슴곰 - 국립공원관리공단 종복원기술원 제공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관리공단은 지난 5일 교통사고를 당했던 반달가슴곰 KM53이 골절 수술을 성공리에 마쳤다고 18일 밝혔다. 

 

KM53은 지난 11일 치료를 받기 위해 포획됐으며 17일 오후 1시부터 12시간에 걸쳐 왼쪽 앞다리 어깨부터 팔꿈치 사이 복합골절 부위 수술을 받았다. 

 

수술은 국립공원관리공단 종복원기술원 야생동물의료센터 정동혁 센터장과 전남대 수의대 강성수 교수팀이 함께 전남 구례군 종복원기술원 야생동물의료센터에서 복합골절 부위를 고정 장치로 접합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KM53과 같이 야생에서 활동하는 반달가슴곰의 성체를 대상으로 복합골절을 수술한 사례는 세계에서 처음 있는 일이라고 공단은 전했다.

 

교통사고를 당한 반달가슴곰 KM53 복합골절 부위를 엑스레이로 촬영한 모습 - 국립공원관리공단 제공
교통사고를 당한 반달가슴곰 KM53 복합골절 부위를 엑스레이로 촬영한 모습 - 국립공원관리공단 제공

KM53은 현재 의식을 회복해 안정화 단계에 있으나 지속적인 약물 치료 등 최소 1개월 이상 관찰이 필요한 상태다. 

 

송동주 국립공원관리공단 종복원기술원장은 "경과를 지켜본 후 치료가 완료되면 재활훈련을 실시할 예정"이라며 "향후 재방사 여부는 야생성 유지 등 개체 상태를 바탕으로 전문가의 자문을 거쳐 결정될 것"이라고 말했다.


뉴시스 제공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8년 05월 24일 18:55 프린트하기

 

혼자보기 아까운 기사
친구들에게 공유해 보세요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13 + 2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