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2019 R&D 예산안] AI·블록체인 등 4차산업 핵심기술 집중투자

통합검색

[2019 R&D 예산안] AI·블록체인 등 4차산업 핵심기술 집중투자

2018.08.28 16:00
GIB 제공
GIB 제공


4차 산업혁명 시대 초연결사회를 만들기 위한 핵심으로 빅데이터를 이용한 인공지능(AI)과 암호화폐로 급부상한 블록체인 기술이 꼽힌다. 정부는 이들 분야의 기초 연구개발(R&D) 예산을 크게 끌어올린다는 계획이다.

 

28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발표한 2019년도 국가연구개발사업 예산안에 따르면, 정부는 데이터 경제 구현과 인공지능 핵심기술개발 및 실증을 위해 금년 대비 약 2800억 원(61.2%) 증액된 7300억 원을 지원한다. 데이터 경제가 원활히 작동할 수 있도록 하는 생태계 조성에도 2400억 원을 투입한다.

 
특히 AI와 블록체인 기술 개발과 확산을 주도하기 위해 총 11개 사업 총 1702억 원을 지원한다. 여기에는 △ 블록체인 활용기반 조성(222억원) 및 블록체인 융합기술 개발(117억 원) 등 총 339억 원 △인공지능산업원천기술개발 (84억 원) 및 인공지능혁신성장동력프로젝트 (260 억) 등 344억 원 등이 포함됐다. 특히 블록체인 기반 조성과 융합기술기발 예산은 지난 2018년 (87억원)보다 2.8배 대폭 증가했다. 인공지능 관련 원천기술과 지원사업 예산 역시 전년 대비 25% 증가했다.

 

빅데이터 활용을 최적화하기 위한 인공지능(AI) 핵심기술과 데이터 저장․거래의 보안과 신뢰성을 제고하기 위한 블록체인 기술개발 및 실증사업을 확대하겠다는 계획이다. 특히 관련 기술개발을 시도하는 스타트업과 중소벤처기업을 중심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양자컴퓨팅 기술개발 60억 원 △인공지능 융합 선도프로젝트 50억 원 △인공지능 식별 추적 시스템 80억 원 등의 예산이 신규로 추가됐다. 한편 과기정통부는 인공지능과 블록체인을 기반으로한 데이터를 구현하는 생태계를 만들기 위해  2019년도 전체 R&D 예산(20조3997억원)의 약 4.7%인 총 9700억 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9 + 5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