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외계행성 도는 ‘달’ 최초 발견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8년 11월 05일 17:51 프린트하기

NASA, ESA, L. Hustak (STScI)

미국 컬럼비아대 연구진은 세계 최초로 외계행성을 공전하는 위성을 발견해 국제학술지 ‘사이언스 어드밴시스’ 10월 3일자에 발표했다. 이 대학 천문학과 데이비드 키핑 교수와 알렉 시스 티치 박사과정 연구원은 케플러우주망원경이 발견한 외계행성 284개를 분석했다.

 

그 중 지구에서 8000광년 떨어진 외계 행성 ‘케플러-1652b’를 주목했다. 그리고 케플러우주 망원경보다 해상도가 4배 높은 허블우주망원경으로 40시간 동안 관측했다.

 

그 결과 이 행성에 위성이 존재한다는 두 가지 단서를 발견했다. 대개 행성이 중심별을 통과할 때에는 별이 어두워진다. 그런데 케플러-1652b가 별을 통과하고 3시간 30분 뒤 별빛이 한 번 더 어두워졌다. 또한 케플러-1652b 는 예측보다 1시간 15분 정도 일찍 중심별을 통과했다. 이는 주변에 있는 천체의 중력이 행성에 영향을 미친다는 뜻이다.

 

연구팀은 “케플러-1652b의 질량은 목성과 비슷하며, 그 주변에 해왕성과 비슷한 질량과 반 지름을 가진 위성이 공전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doi:10.1126/sciadv.aav1784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8년 11월 05일 17:51 프린트하기

 

혼자보기 아까운 기사
친구들에게 공유해 보세요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14 + 9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