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스마트폰 '풀스크린' 시대…'노치' 다음은 '홀' 디자인

통합검색

스마트폰 '풀스크린' 시대…'노치' 다음은 '홀' 디자인

2018.11.20 11:08

 

 

갤럭시S10 디자인 특허
[렛츠고디지털 홈페이지]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스마트폰 전면을 디스플레이로 채우는 '풀스크린'을 구현하기 위한 '홀' 디자인이 주목받고 있다.

 

20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005930]는 내년 상반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10에 '홀' 디스플레이를 채택할 전망이다.

 

홀 디자인은 스마트폰 상단 디스플레이에 카메라를 위한 작은 구멍만 남겨놓고 나머지를 디스플레이로 채운 것을 말한다.

 

이 디자인을 채택하면 애플이 작년 아이폰X에서 처음 선보인 '노치' 디자인보다 디스플레이가 전면에서 차지하는 면적이 늘어나게 된다.

 

노치 디자인 화면은 상단 가운데 부분에 화소가 배치되지 않아 살짝 패인듯한 화면을 가리킨다. 베젤(테두리)을 최소화하고 노치 부분에 카메라, 스피커, 센서 등을 탑재한다. 올해 화웨이, LG전자[066570], 샤오미 등 다수 스마트폰 제조사들이 편승하면서 스마트폰 디스플레이 '대세'가 됐다.

 

삼성전자는 노치 없이 베젤이 거의 없는 스마트폰을 구현하기 위해 앞서 중국에서 열린 갤럭시A 행사에서 왼쪽 상단에 구멍이 뚫린 갤럭시A8s 디자인을 선보였다. 이어 이달 초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삼성 개발자 콘퍼런스(SDC)에서도 이러한 모양의 '인피니티O' 디스플레이 디자인을 발표했다.

 

네덜란드 IT매체 렛츠고디지털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최근 왼쪽 상단에 전면 카메라를 위한 구멍을 남겨놓은 디자인 특허를 받기도 했다.

 

삼성전자가 내년 초 공개할 것으로 예상하는 갤럭시A8s에서 갤럭시S10보다 '인피니티O' 디자인을 먼저 선보일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애플 디스플레이 특허
[렛츠고디지털 홈페이지]

애플과 화웨이도 홀 디스플레이에 대한 특허를 받은 상태다.

 

외신 등에 따르면 애플은 전면 한쪽에 구멍이 있는 스마트폰 디자인 특허를 이달 미국특허상표청(USPTO)에서 발급받았다. 화웨이 역시 올해 전면 디스플레이 상단 중간에 작은 구멍이 있는 디자인 특허를 받았다.

 

홀 디자인 외 다른 방법으로 풀스크린 구현에 나선 제조사도 있다.

 

앞서 올해 6월 중국업체 비보와 오포는 전면 지문인식 센서를 내장하고 카메라를 팝업 형태로 탑재한 스마트폰 '넥스'와 '파인드X'를 각각 출시했다.

 

/연합뉴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1 + 1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