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화웨이도 폴더블폰 24일 공개…5G·폴더블폰 경쟁 격화

통합검색

화웨이도 폴더블폰 24일 공개…5G·폴더블폰 경쟁 격화

2019.02.06 17:11

LG·화웨이·샤오미, MWC 개막 전날 일제히 신제품 공개

 

삼성전자[005930]에 이어 화웨이도 이달 폴더블폰을 공개하기로 하면서 폼팩터 혁신을 두고 제조사들의 경쟁이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화웨이 MWC 초청장
[화웨이 트위터 캡처]

6일 업계와 외신에 따르면 화웨이는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 개막 전날인 이달 24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신제품 공개 행사를 연다.

 

화웨이가 글로벌 미디어에 보낸 초청장 이미지에는 'V'자 모양으로 접힌 스마트폰 이미지와 함께 '미래로의 접속(Connecting the future)'이라는 문구가 적혔다. 앞서 예고했던 것처럼 5G를 지원하는 폴더블폰을 암시한 것으로 추정된다.

 

외신 등에 따르면 화웨이 폴더블폰은 화웨이의 발롱 5000 5G 모뎀, 기린 980 칩셋을 장착할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전자 폴더블폰이 디스플레이를 안쪽으로 접는 '인폴딩' 방식인 반면 화웨이 폴더블폰은 바깥쪽으로 접는 '아웃폴딩' 방식으로 알려졌다. 초청장 이미지 역시 'V'자 바깥쪽을 밝게 해 이 같은 방식을 암시했다.

LG 5G 스마트폰 베이퍼 체임버
[LG전자 제공]

화웨이뿐만 아니라 LG전자[066570]와 샤오미도 5G 스마트폰을 같은 날 공개한다.

LG전자는 LG[003550] G8 씽큐와 5G 스마트폰 'LG V50 씽큐 5G'를 바르셀로나 국제회의장(CCIB)에서 공개한다. 5G 스마트폰은 퀄컴 스냅드래곤 855 프로세서를 탑재하고 방열 성능을 강화했다. LG V40 씽큐 대비 20% 이상 커진 4천㎃h 배터리를 탑재했다. 이 자리에서 스마트폰 앞·뒤를 화면으로 쓸 수 있는 듀얼 디스플레이 스마트폰을 선보일 가능성도 있다.

 

샤오미도 MWC에서 신제품 공개 행사를 처음으로 연다. 24일 5G 스마트폰 '미믹스 3 5G'를 공개할 것으로 예상된다. 샤오미 공동 창업자 중 한 명인 린빈 총재는 지난달 자신의 웨이보를 통해 양쪽 끝을 잡고 바깥쪽으로 접는 '더블 폴딩' 방식의 폴더블폰을 선보였으나, MWC에서 이 제품이 공개될지는 미지수다.

 

오포는 10배 광학 줌 카메라를 장착한 스마트폰을 선보인다.

삼성전자 폴더블폰 윤곽
[유튜브]

삼성전자는 이에 앞서 이달 20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갤럭시 10주년 기념작 갤럭시S10 시리즈와 폴더블폰을 공개할 예정이다.

 

최근 삼성 베트남에서 포스팅했다 지운 갤럭시S10 언팩 티저 유튜브 영상을 보면 두께가 슬림한 형태의 폴더블폰을 확인할 수 있다. 안으로 접히는 인폴딩 방식이며, 바깥 면에도 디스플레이가 달려 접은 상태에서도 일반 스마트폰처럼 활용할 수 있다.

 

 

/연합뉴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8 + 8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