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중국發 수은, 한국 서남해 해저퇴적층에 쌓인다

통합검색

중국發 수은, 한국 서남해 해저퇴적층에 쌓인다

2019.02.21 15:08
퇴적물 내 수은 농도의 분포. KIOST 제공
퇴적물 내 수은 농도의 분포. KIOST 제공

중국에서 배출되는 중금속 수은이 한국 서남해 바다로 유입돼 해저퇴적층에 쌓인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한국해양과학기술원(KIOST)은 21일 임동일 책임연구원 연구진이 해저 퇴적물 시료를 분석한 결과 서해와 북동중국해 등에서 중국발로 추정되는 수은이 검출됐다고 밝혔다. 

 

중금속에 속하는 수은은 강한 독성을 가진 오염 물질로, 특히 대기 방출을 통해 전 지구적으로 순환하며 육상과 해양 유입을 통해 환경과 생태계에 큰 영향을 미친다. 이중 중국에서 주변 해양으로 흘러나가는 수은의 양은 매년 750톤에 이른다.

 

연구진은 KIOST 남해연구소 해양시료도서관에서 보관하고 있는 해저 퇴적물 시료 약 500개를 분석했다. 그리고 서해 연안을 포함한 황해와 북동중국해의 해저 퇴적층에서 검출되는 수은의 기원, 운반과 집적과정, 퇴적 과정을 체계적으로 연구했다.

 

그 결과 중국발 수은이 대기를 통해 황해와 북동중국해로 공급된 뒤 해수 중 유기물과 결합해 매년 약 21톤(t)씩 해저로 침적된다는 사실을 알아냈다.

세계에서 매년 배출되는 수은의 양. KIOST 제공
세계에서 매년 배출되는 수은의 양. KIOST 제공

수은은 육상에서 하수를 통해 배출돼 주로 강의 하구나 연안에 쌓인다. 하지만 이례적으로 수은이 대기를 타고 먼 바다까지 확산돼 서해와 동중국해의 대륙붕 지역에서 해수 내 유기물과 결합하면서 해저퇴적층에 쌓인 것으로 분석됐다. 중국에서 대기를 통해 들어오는 수은 상당한 양이 황해와 동중국해를 비롯해 동해, 남중국해, 태평양 지역까지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뜻이다.

 

연구팀은 이번 연구 결과가 한반도 주변 해양의 환경과 생태계에 수은이 미치는 영향을 해석하는 데 중요한 자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KIOST 제공
KIOST 제공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4 + 4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