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동정] 엄재식 원안위원장, 공항·항만 방사선 감시 현장 방문

통합검색

[동정] 엄재식 원안위원장, 공항·항만 방사선 감시 현장 방문

2019.02.27 15:42
엄재식 원자력안전위원회 위원장(왼쪽에서 두 번째)이 27일 인천신항 선광부두에 설치된 방사선감시기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원자력안전위원회 제공
엄재식 원자력안전위원회 위원장(왼쪽에서 두 번째)이 27일 인천신항 선광부두에 설치된 방사선감시기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원자력안전위원회 제공

엄재식 원자력안전위원회 위원장은 27일 방사선 감시기가 설치된 인천신항과 인천공항을 방문해 수입화물에 대한 방사선 감시 활동을 점검했다.

 

원안위는 전국 공항과 항만에 122대의 방사선 감시기를 설치해 방사성 물질이 수입화물 또는 고철에 섞여 유입되는지 감시하고 있다. 원안위는 공항과 항만에 감시기의 수를 지속적으로 늘리겠다는 계획이다.

 

원안위는 전문가를 세관에 파견해 관세청과 함께 라텍스 등 제품 방사선 검사를 할 예정이다. 태국 등지에서 수입해오는 라텍스 매트리스에서도 라돈이 나온다는 소비자들의 제보가 잇따른 데 따른 대처다.

 

엄 위원장은 감시 업무를 수행하는 관계자들에게 “불필요한 방사선으로 인해 국민들이 불안해하지 않도록 사전에 차단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방사선 감시 활동에 공백이 없도록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2 + 9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