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포항지진, 지열발전에 의한 ‘촉발지진’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9년 03월 20일 11:45 프린트하기

대한지질학회를 중심으로 구성된 포항지진 정부조사연구단은 약 1년간 수행한 연구결과를 20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발표했다.
대한지질학회를 중심으로 구성된 포항지진 정부조사연구단은 약 1년간 수행한 연구결과를 20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발표했다.

2017년 11월 15일 사상 초유의 수능 연기 사태를 야기한 규모 5.4의 포항지진이 자연적 원인으로 일어난 자연지진이 아닌 ‘촉발지진’이라는 결론이 나왔다. 촉발지진은 규모 5.4의 지진 전체가 지열발전소 물 주입에 의해 직접 발생했다는 ‘유발지진’과 달리, 물 주입으로 유발된 작은 지진(미소지진)이 스트레스가 쌓여 임계 상태에 있던 단층에서 스트레스를 방출하며 큰 지진을 발생시킨 지진이다.


대한지질학회를 중심으로 구성된 포항지진 정부조사연구단은 약 1년간 수행한 연구결과를 20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발표했다. 이강근 정부조사연구단장(대한지질학회장, 서울대 지구환경과학부 교수)는 “지진 위치와 속도모델, 진원위치를 결정하는 데에 특히 신경을 써서 조사 연구를 했다”며 “지열 발전 실증연구 수행중 지열정 굴착과 두 지열정을 이용해 물 주입에 의한 자극(수리자극)이 일어났다”고 말했다.

 

이 단장은 “굴착시 발생한 이수 누출과, 2번 지열정을 통해 높은 압력으로 주입한 물에 의해 확산된 공극압이 포항지진 단층면 상에 남서 방향으로 깊어지는 방향으로 미소지진을 순차적으로 일으켰다”고 밝혔다. 이 단장은 “이 미소지진이 시간 경과에 따라 본진의 진원 위치에 영향을 미쳤다. 이것이 누적돼 거의 임계응력상태에 있던단층에서 포항지진이 촉발됐다”고 결론 내렸다.

 

촉발지진은 인위적인 영향이 최초의 원인이나 그 영향으로 자극 받은 공간 범위를 크게 벗어나는 규모의 지진으로, 이 때 지진은 대부분 기존에 축적돼 있던 변형 에너지를 폭발시킨다. 이는 지구 내부에서 유체 주입으로 공극압과 응력이 변한 압석의 공간 범위에서 일어날 수 있는 규모의 지진을 낸 유발지진과 구분된다.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9년 03월 20일 11:45 프린트하기

 

혼자보기 아까운 기사
친구들에게 공유해 보세요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17 + 2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