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조동호 과기정통부 장관 후보자 지명 철회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9년 03월 31일 11:07 프린트하기

조동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가 27일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조동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가 27일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31일 조동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 지명을 철회했다. 문재인 정부 들어 국무위원 후보자의 지명을 철회한 것은 처음이다. 

 

청와대는 31일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이 조동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지명을 철회한다고 밝혔다. 청와대는 “인사 청문회 과정에서 후보자 자격이 국민 눈높이에 맞지 않는다는 지적이 제기됐고 논의 끝에 후보 지명을 철회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청와대는 또 “조동호 후보자가 해외 부실 학회에 참석한 사실을 본인이 밝히지 않았고 교육부와 관련 기관의 조사에서도 드러나지 않았기에 검증에서 걸러낼 수 없었다”며 “해외 부실학회 참석 사실이 사전에 확인됐다면 후보 대상에서 제외됐을 것”이라고 밝혔다. 청와대 인사 검증에 한계가 있음을 우회적으로 인정한 것으로 보인다. 

 

청와대는 해외 부실 학회 참석 사실을 제외한 사항들은 인사 검증 과정에서 확인됐다고 밝혔다. 자녀 유학 지원과 부인 동반 해외 출장, 병역 특혜 등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거론된 사항들을 확인했지만 다른 문제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후보 지명을 철회하게 됐다는 설명이다. 

 

청와대는 “그럼에도 조 후보자는 5G 전문가로서의 능력을높이 평가해 과기정통부 장관으로 기용하려고 했다”며 “국민의 눈높이를 맞추는 데 미흡한 점을 송구스럽게 생각하고 한층 높아진 국민 기준과 기대에 부합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31일 부동산 투기 의혹을 받고 있는 최정호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는 자진 사퇴 의사를 밝혔다.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2019년 03월 31일 11:07 프린트하기

 

태그

혼자보기 아까운 기사
친구들에게 공유해 보세요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20 + 5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