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정부, IAEA에 日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 문제 공조 요청키로

통합검색

정부, IAEA에 日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출 문제 공조 요청키로

2019.09.05 15:30
후쿠시마 제 1원전. AP/연합뉴스
후쿠시마 제 1원전. AP/연합뉴스

정부가 국제원자력기구(IAEA)에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처리 문제에 대한 공조를 요청하기로 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원자력안전위원회는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처리 문제에 대한 공조를 요청하기 위해 국제원자력기구(IAEA)에 협조를 요청하는 서한문 발송을 시작으로 IAEA 국제공조 체제 구축을 위한 활동에 착수했다고 5일 밝혔다. IAEA는 원자력의 평화적 이용을 위한 연구와 국제적인 공동관리를 위하여 설립된 국제기구로 한국과 일본 등 171개 국가가 참여하고 있다.

 

정부는 “한국 정부는 서한문을 통해 인접국으로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의 해양 방류 가능성과 그에 따른 잠재적 환경영향에 대한 심각한 우려를 전달했다”며 “오염수 처리 문제에 대해 IAEA가 관련 국제기구 및 이해당사국과 공조해 적극적인 역할을 수행해 줄 것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문미옥 과기정통부 1차관과 엄재식 원안위 위원장은 이달 16일부터 20일까지 오스트리아 비엔나에서 열리는 IAEA 총회에 참석해 후쿠시마 오염수 문제를 IAEA와 회원국에 알리고 국제적으로 공론화하기로 했다. IAEA 총회는 원자력계 최대 국제행사로 각국 원자력 관계자가 참여한다.

 

문 차관은 16일 IAEA 한국 대표 기조연설을 통해 원전 오염수 처리 문제에 대한 IAEA와 회원국 관심을 환기시키고 국제적으로 공동 대응하는 방안을 제시하기로 했다. 또한 과기정통부와 원안위, 외교부 등 범부처로 구성된 대표단은 코넬 페루타 IAEA 사무총장 대행을 만나 방사능으로부터의 안전확보에 있어 IAEA의 역할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적극적 역할을 요청하기로 했다.

 

정부는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오염수 처리방안에 있어 미래세대에게 부담을 주지 않고 국제사회가 안전하다고 확신할만한 정당하고 최적화된 방법을 찾도록 국제사회에 지속적으로 요청하고 대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7 + 9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