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과기정통부 “인공지능 빅데이터 국제표준 한국이 주도”

통합검색

과기정통부 “인공지능 빅데이터 국제표준 한국이 주도”

2019.10.13 12:00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한국이 제안한 빅데이터 분야 표준안이 국제표준으로 승인됐다고 13일 밝혔다. 

 

국립전파연구원은 국제표준화기구(ISO)와 국제전기기술위원회(IEC)가 정보기술 분야 국제표준화를 위해 운영중인 합동기술위원회(JTC 1)의 인공지능 분과위원회(SC 42)가 지난 7일부터 11일까지 진행한 제4차 국제표준화회의에서 한국이 제안한 빅데이터 분야 표준안이 국제표준으로 승인됐다고 밝혔다. 

 

이번에 승인된 표준은 빅데이터를 수집·저장·처리하는 단계별로 요구되는 공통 기능과 역할을 정의하고 데이터 생산자와 서비스 제공자 간 필요한 데이터 유통 규격을 제시하고 있다. 이번 표준은 통신, 의료, 금융, 제조 등 다양한 분야에서 솔루션 개발업체에 필요한 공통 기술 규격으로 제공돼 제품 개발 비용을 절감하고 제품 간 상호 호환성을 보장한다. 

 

과기정통부는 2014년부터 빅데이터 용어 표준, 지능형 질의응답 시스템 프레임워크 등 총 17개의 표준을 제정해 왔다. 과기정통부는 “데이터 품질, 분야별 인공지능 서비스 모델, 인공지능시스템의 신뢰성 평가 등 인공지능 분야에 대한 국제표준화를 선도해 나갈 계획”이며 “국가 사회 전분야로 인공지능 활용기반을 확산하는 한편, 연구개발(R&D) 성과물이 국내외 표준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정책적 지원을 다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7 + 3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