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서울아산병원 줄기세포 면역조절 기술 국제공동 우수 사례 선정

통합검색

서울아산병원 줄기세포 면역조절 기술 국제공동 우수 사례 선정

2019.11.06 09:20
행사가 열리는 서울 성동 한양대 한양종합기술연구원(HIT)의 모습. 국제공동연구센터의 연구 성과들을 발표하는 심포지엄이 개최될 예정이다. 한양대 제공
행사가 열리는 서울 성동 한양대 한양종합기술연구원(HIT)의 모습. 국제공동연구센터의 연구 성과들을 발표하는 심포지엄이 개최될 예정이다. 한양대 제공

서울아산병원 연구팀은 미국 미네소타대 이식이노베이션센터와 공동 연구를 통해 줄기세포의 면역조절 기능을 증진시킬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다. 이 기술을 사용해 아토피피부염 치료 효과를 실험해본 결과 그 효능이 크게 증진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연구결과는 해외우수연구기관과 국내 공동연구센터 운영 및 해외기관 국내 유치를 지원하는 ‘해외우수연구기관유치사업’의 성과 중 하나다. 이런 국제공동연구센터의 연구 성과들을 발표하는 심포지엄이 한국에서 개최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6일 서울 성동 한양대 한양종합기술연구원(HIT)에서 ‘제10회 국제공동연구센터 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국제공동연구센터 사업은 기초 및 원천기술 확보, 국가 과학기술혁신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진행한 사업으로 올해 지원한 20개 연구센터를 포함해 2005년부터 현재까지 54개를 지원했다. 3~6년간 연간 2~13억원을 지원했다. 현재까지 734명의 석박사급 연구원들을 배출했다. 특허는 310건, 과학인용색인(SCI) 논문 건수는 2104편에 이른다. 올해는 해외우수연구기관유치사업의 성과 2건이 과기정통부 우수성과 100선에 선정되기도 했다.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기술개발 우수성과 6개가 발표된다. 서강대와 하버드대 질병 바이오물리 연구센터는 줄기세포에서 뼈세포로의 분화를 비파괴적 전기화학 반응을 통해 실시간으로 측정할 수 있는 ‘비파괴적 실시간 줄기세포 분화 측정 기술*’을 개발했다. 줄기세포의 응용효율 및 분야를 확대했다는 평가다.


서울대와 스웨덴 생명과학연구실 차세대유전체기술센터는 ‘레이저 프린터를 통한 정밀 3D DNA 암 지도 구현’을 개발했다. 유전자 변이와 함께 유전자 발현량을 확인할 수 있어 유전자 변이가 실제로 발현돼 미치는 영향과 확산경로 등 과학적 기전연구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외에도 국내 연구팀과 일본 도쿄대, 미국 베크먼레이저연구소 등의 해외 연구기관과의 연구성과가 발표될 예정이다.


성과 발표 후에는 20개의 해외우수연구기관유치사업에 참여하는 국내외 과학자들이 나노∙생명 등 각자의 연구 성과 발표 및 향후 국제협력 방향을 토론하는 자리를 가질 예정이다. 과기정통부는 “이번 행사를 국내외 전문가들의 연구성과를 공유해 국제공동연구가 활성화되는 기회로 삼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5 + 9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