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삼성디스플레이, '접는 유리' 국내 소재 업체 최대 주주로

통합검색

삼성디스플레이, '접는 유리' 국내 소재 업체 최대 주주로

2019.12.24 12:24

삼성디스플레이가 접는 스마트폰(폴더블 스마트폰)용 유리기판 제조사인 국내 업체 '도우인시스'의 최대 주주에 올랐다. 이 업체는 접히는 초박막 유리(UTG·Ultra Thin Glass) 가공 기술을 가진 벤처 기업이다.

 

 

 

 

23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디스플레이는 삼성벤처투자와 결성한 신기술사업투자조합(SVIC) 펀드를 통해 최근 비상장사인 도우인시스의 장외 주식 60만주를 135억원에 사들였다.

 

 

도우인시스 지분을 18% 갖고 있던 삼성디스플레이는 이번 매입으로 지분 27.7%를 가진 최대 주주가 됐다. 기존 최대 주주였던 구본기 회장(지분율 19%)은 2대 주주로 내려갔다.

 

 


삼성전자, 가로로 반 접히는 새로운 형태 폴더블스마트폰 공개
 
갤럭시 폴드(왼쪽)와 삼성전자가 새로 공개한 새로운 폼팩터의 폴더블폰 [삼성전자 뉴스룸 동영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2010년 설립된 도우인시스는 초박형 유리가공 분야의 유망 벤처기업으로 꼽혀 삼성디스플레이가 삼성벤처투자와 함께 2018년부터 투자해왔다.

 

 

업계에서는 내년에 출시될 삼성전자[005930] '갤럭시폴드2'에 도우인시스의 초박형 유리가 들어갈 것으로 알려졌다. 도우인시스 최대 주주에 올라 핵심 소재의 안정적인 공급처를 국내에서 확보, 일본 의존도를 낮추는 소재 국산화가 이번 주식 매입의 목적인 것으로 풀이됐다.

 

 

삼성디스플레이 관계자는 "폴더블폰 기술 경쟁력 강화를 위한 투자의 일환"이라고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2020년 2월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갤럭시폴드2를 공개한다. 올해 출시된 갤럭시폴드는 양옆으로 접히는 폴더블폰이었고, 내년 초 공개하는 신제품은 위아래로 접히는 디자인이다.

 

 

/연합뉴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6 + 6 = 새로고침
###
    * 21대 국회의원 선거운동 기간에는 실명확인 과정을 거쳐야 댓글을 게시하실수 있습니다..
    * 실명 확인 및 실명 등록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 (2020. 4. 2 ~ 2020. 4. 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