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국내 ‘신종 코로나’ 하루만에 추가 환자 3명 늘어 총 27명

통합검색

국내 ‘신종 코로나’ 하루만에 추가 환자 3명 늘어 총 27명

2020.02.09 18:06
마스크 쓴 출근길 시민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이 우려되는 가운데 3일 오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시민들이 마스크를 쓴 채 출근길을 재촉하고 있다. 연합뉴스 제공
마스크 쓴 출근길 시민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이 우려되는 가운데 3일 오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시민들이 마스크를 쓴 채 출근길을 재촉하고 있다. 연합뉴스 제공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가 추가로 2명 확인돼 총 27명으로 늘어났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9일 오전 추가로 확인된 25번 환자의 가족 2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26번 환자는 51세 한국인 남성으로 이날 오전 확진 판정을 받은 25번 환자의 가족이다. 26번 환자는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1월 31일까지 중국 광둥성을 방문한 것으로 파악됐다. 현재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에 격리됐다. 

 

27번 환자는 중국인 여성으로 37세다. 이 환자도 25번 환자와 26번 환자의 가족으로 25번 환자오 함께 중국 광둥성을 방문했다. 마찬가지로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에 격리됐다. 

 

중국 광둥성은 중국 후베이성 다음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 환자가 발생한 곳이다. 

 

이날 오전 확진 판정을 받은 25번 환자는 지난 4일부터 잔기침 증상이 발생한 지 이틀 뒤인 6일부터 발열, 기침, 인후통 등 증상으로 선별진료소에 내원했다가 양성으로 확인됐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은 “25번 환자와 26, 27번 환자는 가족 내 전파로 추정하고 있다”고 밝혔다. 

 

국내 확진 환자는 총 27명이며 이날 한명이 추가로 퇴원해 총 3명이 완치, 퇴원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증상을 보여 검사가 진행중인 의심환자는 888명이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13 + 1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