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루닛, 코로나19용 폐 영상진단 AI 무료공개 "의료진 부담 덜길 기대"

통합검색

루닛, 코로나19용 폐 영상진단 AI 무료공개 "의료진 부담 덜길 기대"

2020.03.31 18:31
브라질 최대 병원 체인 중 하나인 프리벤트시니어병원은 현재까지 3000명 이상의 코로나19 의심환자 흉부 엑스선 영상을 루닛 인사이트 CXR을 이용해 분석했다. 루닛 제공
브라질 최대 병원 체인 중 하나인 프리벤트시니어병원은 현재까지 3000명 이상의 코로나19 의심환자 흉부 엑스선 영상을 루닛 인사이트 CXR을 이용해 분석했다. 루닛 제공

국내 기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코로나19) 진단 보조용 엑스선 영상 분석 인공지능(AI) 소프트웨어를 온라인에 무료로 공개했다. 감염병 확산을 막기 위해 현장에서 싸우고 있는 전세계 의료진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의료영상 AI 기업 루닛은 자사의 대표적 제품 가운데 하나인 폐 비정상 소견 진단 보조 AI 소프트웨어인 ‘루닛 인사이트 CXR’을 코로나19 엑스선 영상 분석 전용으로 개조해 온라인에 무료로 공개했다고 31일 밝혔다. 


루닛 인사이트 CXR은 루닛이 개발해 한국 식품의약품안전처 허가를 받은 폐 진단 보조 AI 소프트웨어다. 폐렴 등 다양한 폐 비정상 소견을 단 몇 초만에 분석해 검출할 수 있다. 검출 정확도는 97~99%로, 의사의 판독을 보조한다. 올해 3월 기준으로 전세계 80개국에서 300만 장 이상의 융부 엑스선 사진을 분석했다. 유럽의 CE 마크를 획득해 해외에서도 정확도를 인정 받았다.


루닛은 이 소프트웨어를 현재 코로나19 환자가 대량으로 발생한 의료진을 위해 온라인 환경에 무료로 공개했다. 병원 관계자는 물론 일반 환자도 자신의 흉부 엑스선 사진(의료영상 표준 포맷인 다이콤 파일)을 루닛 인사이트의 무료 코로나19 분석 홈페이지(www.lunit.io/covid19)에 올리면 코로나19에 의한 폐렴 가능성이 있는지를 분석할 수 있다. 


루닛은 “이 결과는 어디까지나 참고 자료이기 때문에, 정확한 검진을 위해서는 병원을 방문해 의료진의 검사를 받아야 한다”면서도 “갑작스럽게 의심환자가 늘어나 검사를 빠르게 할 수 없는 경우 시급하게 검사할 환자를 우선 선별하는 데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공개 이유를 말했다.


현재 서울대병원 문경인재원 생활치료센터 등 국내 일부 기관과 해외 대학병원에서 실제로 코로나19 관련 검사에 루닛 인사이트 CXR을 활용하고 있다. 브라질 최대 병원 체인 중 하나인 프리벤트시니어병원은 현재까지 3000명 이상의 코로나19 의심환자 흉부 엑스선 영상을 루닛 인사이트 CXR을 이용해 분석했다. 

 

루닛 인사이트 CXR의 코로나19 진단 소프트웨어 화면이다. 루닛 제공
루닛 인사이트 CXR의 코로나19 진단 소프트웨어 화면이다. 루닛 제공

파브리치오 마카도 프리벤트 시니어 병원 디렉터는 “영상의학과 의사가 절대적으로 부족한 상황에서 코로나19 의심 환자가 몰리고 있다”며 “먼저 루닛 인사이트 CXR을 사용해 환자의 흉부엑스선 영상을 분석하고 이를 토대로 우선적으로 판독해야 하는 영상을 선별하고 있다. 진료효율을 극대화하는 데 큰 도움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서범석 루닛 대표는 “이번 공개가 전 세계 의료 시스템의 부담을 경감시키는 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3 + 3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

    관련 태그 뉴스